선미, "사랑할 때 저돌적인 스타일, 내가 생각하는 매력적인 여성은?"
  • 박소연
  • 승인 2018.01.18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문화뉴스 MHN 권혁재 기자

[문화뉴스 MHN 박소연 기자] 2017년을 '가시나 열풍'으로 물들인 주인공, 선미가 새 싱글 '주인공'을 들고 돌아왔다.

18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한 호텔에서 선미 '주인공'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선미는 "가시나는 레드였다면, 이번 '주인공'은 파란색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나는 사랑할 때 저돌적인 스타일이다. '주인공'을 통해 남자는 떠나가도 비참하지만은 않은 여성의 모습 담고 싶었다. 내가 생각하는 '매력적인 여성상'이 가시나와 주인공에 담겨있다"고 전했다.

선미의 '주인공'은 지난 해 선미 신드롬을 일으켰던 3년 만의 솔로 컴백곡 '가시나' 이후 5개월 만에 발표하는 싱글 타이틀로, '가시나'의 프리퀄이다. '주인공'의 메인 테마는 얼음 속에 갇힌 꽃이다. 이미 한쪽으로 기울어버린 사랑하는 이와의 관계 속에서 상처 받으면서도 이해하고자 애쓰며 얼어붙어가는 여자의 위태로운 모습을 선미 특유의 감성으로 섬세하게 그려낸다.

선미와 '더 블랙 레이블'의 협업으로 완성된 '주인공'은 레트로 풍의 신스와 베이스가 가미도니 웅장한 비트위에 선미의 다채로운 컬러의 보컬이 더해진 곡이다. 이번 싱글은 프로듀서 테디와 24가 공동으로 작사, 작곡, 편곡을 진행했고 선미 또한 작사에 참여해 화제를 모은다.

한편, 선미의 새 싱글타이틀 '가시나'는 1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smallkite@mhnew.com





 
 



 
MHN 포토
박소연 | smallkite@mhnew.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