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서울가요대상] 최고의 왕좌는 '방탄소년단' 대상 "아미는 우리의 이유"
  • 박소연
  • 승인 2018.01.25 2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 네이버 v 라이브

[문화뉴스 MHN 박소연 기자] 2018년 별들의 축제, '제 27회 서울가요대상'의 주인공은 방탄소년단이었다.

25일 오후 7시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제 27회 서울가요대상'이 개최됐다. 이날 시상식은 개그맨 신동엽과 슈퍼주니어 김희철, 배우 김소현의 사회로 시작됐다.

이날 영광의 대상은 '방탄소년단'이 거머쥐었다. RM은 "시작은 똑같았다. 음악이 좋아서였다 그게 우리를 여기까지 오게 만들었다. 아미 여러분들이 우리를 좋아하게 된 계기도 우리와 같이 사소할 것이다. 그 마음들이 모여 우리를 만들었다. 우리에게 황금빛 분기점을 만들어줘서 고맙다"고 전했다.

이어 "우리가 음악을 하게된 마지막에는 아미 여러분이 있었다. 일을 할 수 있는 이유를 만들어줘서 고맙다. 멋진 방탄소년단 되겠다"고 마무리했다.

2017년 가요계를 정리하는 자리인 만큼 다양한 무대와 수상이 진행된다. 본상을 비롯해 신인상, 인기상, 한류특별상(해외인기상)의 투표가 진행된 상황. 이번 시상식에서는 엑소,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워너원, 트와이스, 레드벨벳, 블랙핑크, 마마무 등 K팝을 주도하는 아이돌 그룹과 올해 음원차트를 휩쓴 아이유, 윤종신, 에일리 등의 치열한 경쟁이 펼쳐졌다.

한편, 2018 제 27회 서울가요 대상은 4년 연속 대상을 차지했던 엑소가 일본 스케줄로 인해 불참한 가운데 5연속 수상이 가능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본 페스티벌은 네이버 V 라이브, KBS 조이 등을 통해 생중계된다.

smallkite@mhnew.com




 
MHN 포토
박소연 | smallkite@mhnew.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