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세인트반-에이스, "활동 3일 전부터 금식 멤버들 보며 자극 받아"
  • 박소연
  • 승인 2018.01.2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문화뉴스 MHN 권혁재 기자

[문화뉴스 MHN 박소연 기자] 아이돌계 컨셉 강자 VAV가 돌아왔다.

26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VAV (세인트반, 에이노, 에이스, 바론, 로우, 지우, 제이콥) 미니앨범 '스팟라이트(Spotlight)' 발매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세인트 반은 "멤버들이 다이어트를 정말 열심히 한다"며 "스케줄이 있으면 3일 전부터 저녁을 안 먹거나 식단을 조절한다"며 고충을 전했다.

이어 에이스는 "에이노는 셀프 마사지를 한다. 나는 그 옆에서 팔굽혀펴기를 한다. 우리는 서로를 보면서 관리한다"고 덧붙였다.

VAV는 이번 앨범을 통해 세련된 모던 시크를 완성도 있게 표현해 내면서, 여러 키워드들을 통해 유기적 스토리텔링을 이어나간다.

이번 앨범은 더블 타이틀로 앨범과 동명의 곡인 '스팟라이트'와 '예쁘다고(Gorgeous)'로 두 곡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VAV의 세 번째 미니앨범 '스팟라이트(Spotlight)'는 오는 29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smallkite@mhnew.com




 
MHN 포토
박소연 | smallkite@mhnew.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