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유기' 차승원, 이승기에 "오연서 이용해 흑룡 없애라"
  • 박효진
  • 승인 2018.02.25 2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tvN '화유기' 방송 화면

[문화뉴스 MHN 박효진 기자] '화유기' 차승원이 이승기에게 오연서를 이용하라고 말했다.

25일 방송된 tvN '화유기'에서는 우마왕(차승원 분)이 손오공(이승기 분)에게 진선미(오연서 분)를 이용하라고 말했다.

이날 손오공은 우마왕에게 "삼장이 상대할 악귀 흑룡이다. 세상에 나오기 전에 내가 없앨 거야"라고 말했다.

이에 우마왕은 "흑룡이야. 엄청 세다고. 그냥 맞짱 떴다가 아무리 니가 돌덩이래도 부서질 거야"라며 "삼장 이용해"라고 말했다. 이어 "삼장을 그릇으로 용을 담아 칼로 삼장을 없애면 돼"라고 덧붙였다.

jin@mhns.co.kr
 

주요기사



 
MHN 포토
박효진 | jin@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