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왕' 12월 19일 개봉 확정... '강렬' 티저 예고편 최초 공개
  • 김대권 기자
  • 승인 2018.11.14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강호·조정석·배두나 등 최강 배우진부터 '내부자들' 우민호 감독까지
ⓒ 영화 '마약왕'

[문화뉴스 MHN 김대권 인턴기자] 2018년 대미를 장식할 영화 '마약왕'이 오는 12월 19일 개봉을 확정하고 티저 예고편을 최초 공개했다.

영화 '마약왕'은 마약도 수출하면 애국이 되던 1970년대, 근본 없는 밀수꾼이 전설의 마약왕이 된 이야기를 담은 영화.

강렬한 기대작 '마약왕'이 오는 12월 19일 개봉을 확정하며 연말 대미를 장식하기 위해 드디어 출격한다.

'마약왕'은 개봉일 확정과 함께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국가는 범죄자, 세상은 왕이라 부른 '전설의 마약왕 이두삼'으로 변신한 송강호의 모습이 파노라마로 펼쳐진다.

'마약왕' 티저 예고편은 그간 '택시운전사', '변호인', '괴물' 등의 영화에서 보여준 송강호의 친근한 소시민의 모습에 더해, 노을을 등지고 선 아우라와 예고편 후반 광기 어린 모습까지 그의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고 있다.

여기에 "대만에서 원료를 받아갖고 조선서 만들어가 그거를 다시 일본으로 갖고 와 팔면은 이거 애국 아이가?"라는 이두삼의 대사는 '마약왕'의 시대적 배경이 된 1970년대 실제 대한민국의 모습을 복합적으로 담고 있다.

영화 '마약왕'은 티저 예고편으로 송강호는 물론, 대한민국 최고 '연기왕'들의 열연 파노라마를 감상할 수 있는 작품이다.

조정석, 배두나, 김대명, 김소진, 이희준, 조우진 그리고 특별 출연한 이성민 등 1970년대의 인물들로 완벽 변신한 이들의 독보적 크레딧과 연기 케미스트리가 뜨거운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내부자들'과 '내부자들: 디 오리지널'로 약 900만 이상의 관객을 동원하며 대한민국 청불 영화 흥행 역사를 다시 쓴 우민호 감독의 날 선 통찰력 역시 담아낸 작품이다 .

한편, 티저 예고편을 공개하며 2018년 대미를 장식할 영화 '마약왕'은 오는 12월 19일 개봉한다.



 
MHN 포토
김대권 기자 | press@mhns.co.kr

문화 예술 현장에서 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