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플루언서', '1인 크리에이터' 국내 유튜버 구독자 TOP 6
'인플루언서', '1인 크리에이터' 국내 유튜버 구독자 TOP 6
  • 김대권 기자
  • 승인 2019.01.0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제의 중심 '유튜버', 국내 인기 순위 알아보자
ⓒ 유튜브 캡처

[문화뉴스 MHN 김대권 기자] 지난 12월 13일 교육부와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초등학생 희망직업 순위를 공개했다. 그 중 눈에 띄는 것은 '유튜버', 1인 크리에이터였다.

여태껏 희망 직업 10위 내에 오른 적 없는 이 직업이 처음으로 5위를 차지한 것이다.

또, JTBC는 '랜선라이프'라는 1인 크리에이터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선보이는 등 사람들이 '유튜버'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유튜브가 세상의 트렌드를 만들어내며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는 만큼 '유튜버'도 연예인 못지않은 인기와 영향력을 발휘하기도 한다.

이렇게 화제의 중심에 서 있는 1인 크리에이터, ‘유튜버’ 구독자 TOP 10을 소개하고자 한다.

연예기획사나 방송국, 기업이 운영하는 채널은 순위에서 제외됐다.

ⓒ 유튜브 캡처

1위 JFlaMusic

1위는 구독자 1056만 명을 보유하고 있는 '제이플라'가 차지했다. 제이플라는 주로 외국 팝 음악 커버 영상을 업로드하는 뮤직 크리에이터이다. 자신만의 스타일로 기존의 곡들의 새롭게 재해석해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국내 개인 크리에이터 최초로 1000만 구독자를 돌파해 '다이아버튼'을 받았다. 제이플라의 최고 조회수 영상은 에드 시런의 'Shape of You' 커버 영상으로, 조회수 2억 회를 달성했다.

ⓒ 유튜브 캡처

2위 Sungha Jung

'정성하'는 구독자 545만 명으로 국내 구독자 수 2위를 달성했다. 정성하는 기타 크리에이터로 기타 연주 영상을 업로드하고 있다. 10살 때부터 기타를 잡기 시작했던 정성하는 2006년 아버지가 그 영상을 올리기 시작하면서 유튜버의 길에 오른다. 2010년에는 국내 최초로 채널 동영상 1억 뷰를 돌파하며 이름을 알리기도 했다.

ⓒ 유튜브 캡처

3위 PONY Syndrome

3위는 구독자 474만 명을 보유하는 '포니'가 차지했다. 포니는 2015년부터 유튜브 활동을 시작했으며, 다양한 메이크업을 선보이는 뷰티유튜버이다. 포니는 메이크업 아티스트이기도 한데, 2015년에는 CL의 전담 메이크업 아티스트로 활동하기도 하면서 유명세를 타기 시작했다. 2016년 3월에 업로드한 테일러 스위프트 커버 메이크업 영상은 1929만 뷰로 채널의 최고 인기 영상이며, 국내외에서 많은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 유튜브 캡처

4위 waveya 2011

'웨이브야 2011'이 329만 구독자를 달성하며 4위에 올랐다. 웨이브야는 2인조 여성 댄스 그룹으로, 둘은 자매 사이라고 한다. 신곡이 나오자마자 커버 댄스 영상을 올리는 채널로 유명하다. 2012년 업로드한 강남스타일 커버 댄스 영상이 1억 7천 뷰를 달성하며 최고 조회수 영상에 올랐다.

ⓒ 유튜브 캡처

5위 밴쯔

5위는 306만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밴쯔'가 차지했다. 밴쯔는 한국의 대표 먹는 방송, ‘먹방’ 크리에이터이다. 인터넷 방송 플랫폼 '아프리카TV'에서 1인 방송을 시작했던 밴쯔는 현재 유튜브 실시간 스트리밍 방송을 진행하고 있다. 밴쯔는 엄청난 대식가로 유명한데, 유명 대왕돈까스, 점보라멘 등을 가볍게 먹기도 했고 평소 업로드하는 영상에서 먹는 음식의 양도 어마어마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항상 깔끔하게 먹는 모습을 보여주면서 인기를 얻고 있다.

ⓒ 유튜브 캡처

6위 영국남자

6위는 299만 구독자를 보유하는 '영국남자'가 차지했다. 영국남자는 주로 영국인 '조쉬'가 주변의 게스트들에게 한국 문화를 소개하는 영상을 업로드하고 있다. 한국 언어와 문화를 전공한 조쉬는 고려대학교에서 교환학생을 오면서 한국 문화를 많이 경험했다고 한다. '삼겹살을 처음 먹어본 영국인들의 반응' 영상이 조회수 1562만 회를 달성하며 최고 인기 영상에 올랐다.

    김대권 기자 | press@mhns.co.kr

    문화 예술 현장에서 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