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 팬들 주목 ... '2019 빈 신년음악회' 앨범 발매
클래식 팬들 주목 ... '2019 빈 신년음악회' 앨범 발매
  • 이상인 기자
  • 승인 2019.01.11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리스티안 틸레만 지휘의 '2019 빈 신년음악회'... 11일 앨범 발매
ⓒ 소니뮤직코리아

[문화뉴스 MHN 이상인 기자] 전세계 클래식 팬들의 축제인 '2019 빈 신년음악회' 공연 앨범이 11일 발매된다. 

2019년 1월 1일 열린 '2019 빈 신년음악회'의 지휘는 독일의 거장이자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의 수석 지휘자인 크리스티안 틸레만이 맡았다. 틸레만은 신년음악회 지휘는 처음이지만, 빈 필하모닉과 18년 전부터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2000년부터 틸레만은 빈 필하모닉의 정기 공연, 찬조 출연 및 잘츠부르크 페스티벌 등에서 오케스트라와 호흡을 맞춰왔다. 틸레만은 독일∙오스트리아계의 고전파 및 낭만파 레퍼토리를 중심으로 다루는 지휘자이고, 슈트라우스에 대한 애정에 기반한 탁월한 곡 해석으로 애호가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올해에는 6곡의 초연작품을 포함해 총 21곡을 공연했으며, 크리스안 틸레만은 격정적이고도 섬세한 지휘로 관객들의 찬사를 이끌어 냈다. 지난 6일 새벽에는 KBS1 TV를 통하여 공연 실황이 국내 방영되기도 했다.

1842년 처음 만들어진 최초의 오케스트라 빈 필하모닉이 전세계에 희망과 우정, 평화의 정신을 전하기 위해 1941년 처음으로 시작한 빈 신년음악회는 90개 국가에서 방영되며 매해 약 5천만명의 방청자가 지켜보는 클래식 계의 가장 큰 행사 중 하나다.

빈 필하모닉의 '2019 빈 신년음악회'는 11일 발매될 예정이며, 2월 초에는 DVD와 블루레이로도 만나볼 수 있다. 

    이상인 기자 | press@mhns.co.kr

    문화 예술 현장에서 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