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평창올림픽의 감동을 그대로...'평창 1주년 대축제' 개최
2018 평창올림픽의 감동을 그대로...'평창 1주년 대축제' 개최
  • 김선미 기자
  • 승인 2019.02.04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9일 서울 올림픽공원서 다양한 문화행사 통해 평창올림픽의 감동 재현
ⓒ 평창동계올림픽∙패럴림픽 1주년 기념 대축제
ⓒ 평창동계올림픽∙패럴림픽 1주년 기념 대축제

[문화뉴스 MHN 김선미 기자] 전 세계인들에게 감동을 안겨준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1주년 기념일을 맞아 '평창동계올림픽∙패럴림픽 1주년 기념 대축제'(이하 평창1주년대축제)가 오는 9일 서울 올림픽공원에서 열린다.

이번 평창1주년대축제는 평화음악회, 패션문화행사, 특별전시와 체험 프로그램 등 다양한 문화행사를 통해 평창동계올림픽의 뜨거웠던 순간을 재현한다.

행사 당일인 오는 9일 SK핸드볼경기장은 온 가족이 함께 동계스포츠를 체험할 수 있는 체험존으로 변신한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당시 '영미 신드롬'으로 큰 화제를 모았던 컬링을 체험할 수 있는 초대형사이즈의 컬링장이 SK핸드볼경기장 외부에 설치될 예정이다.

또한, 수호랑과 반다비, 시상대와 컬링스톤으로 꾸며진 포토존이 설치되어 다시 한 번 평창동계올림픽의 여운을 느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스키점프, 알파인스키 등 동계스포츠를 실감 나게 즐길 수 있는 VR존과 테이블컬링, 아이스하키 체험존 등 어른, 아이 구분 없이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부대행사가 마련된다.

또한,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최를 위한 사전 과정부터 개막식, 경기 하이라이트, 남북 단일팀의 감격스러운 순간과 폐막까지 올림픽 전반의 과정을 사진과 영상으로 구현한 특별전시가 개최된다.

패션문화행사로 5시부터 평창동계올림픽 개∙폐막식에 선보였던 의상을 비롯해 5개국 대표 디자이너 및 공모전을 통해 새롭게 제작된 의상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평창1주년대축제의 하이라이트를 장식할 평화음악회는 오후 7시부터 올림픽공원 KSPO DOME(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진행된다.

동북아시아의 평화를 염원하는 마음으로 차세대 마에스트로 최수열의 지휘 아래 한국, 중국, 일본의 유망주와 국내 프로 연주자들로 구성된 연합오케스트라가 음악회를 이끌 예정이다. 또한 한중일 각 나라를 대표하는 아티스트가 한 무대에서 베토벤 3중 협주곡을 연주한다.

이외에도 영화음악감독이자 작곡가 이지수가 이번 평화음악회를 위해 특별히 작곡한 신곡 "평창의 겨울을 기억하다"를 선보이며, 포르테 디 콰트로(Forte Di Quattro), 월드비전 합창단이 함께하여 평화의 메시지를 전한다.

 
김선미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MHN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