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전시회 '커피사회', 3월 3일까지 전시기간 연장
기획전시회 '커피사회', 3월 3일까지 전시기간 연장
  • 이종환 기자
  • 승인 2019.02.20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전시기간과 동일하게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예정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문화뉴스 MHN 이종환 기자] 문화역서울284에서 진행 중인 기획전시회 '커피사회'가 오는 3월 3일까지 전시기간을 연장한다.

이번 전시를 주관한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은 본래 작년 12월 21일부터 2월 17일까지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전시기간동안 20만명이 넘는 관람객이 방문하는 등 높은 관심을 고려해 전시 기간을 연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기획전시회 '커피사회'는 근현대 커피문화의 변천사를 조명하고 일상생활 속에 녹아든 커피문화를 되돌아보는 자리로 기획됐다.

특히 연장 전시 기간에도 기존과 동일하게 신청곡, 커피·케이크·트리, 제비다방과 예술가들의 질주, 돌체 2018, 다방 이야기, 서울역에서 금강산 유람-천연당사진관 프로젝트, 오아시스, 티룸, 커피와 밀리터리, 캐피탈-레귤러, 모토엑스프레스, 스몰 스토리지 시리즈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만나볼 수 있다.

이밖에도 많은 관심을 받은 '근대의 맛'과 '토요디제이부쓰' 프로그램도 연장 운영한다. '근대의 맛'에서는 재현된 옛 서울역 2층 그릴에서 커피를 마시며 지나간 시간과 현재의 교차점을 경험해 볼 수 있다.

한편, '커피사회' 전시는 문화역서울284에서의 전시 일정을 마친 뒤에 광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전시를 이어갈 예정이다.
 

    이종환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