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언맨' 윤성빈, 세계 스켈레톤 월드컵에서 매달 행진 이어가
'아이언맨' 윤성빈, 세계 스켈레톤 월드컵에서 매달 행진 이어가
  • 주재현 기자
  • 승인 2019.02.23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성빈, 한국 시간 23일 캐나다 캘러리에서 열린 스켈레톤 월드컵 4차 대회에서 은메달 획득
[문화뉴스 MHN 주재현 기자] 지난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쾌속질주하며 우리나라에 '스켈레톤'열풍을 일으켰던 금메달리스트 윤성빈(강원도청)선수가 스켈레톤 월드컵에서도 메달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윤성빈 선수는 한국 시간 23일 캐나다 캘러리에서 열린 2018-2019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IBSF) 스켈레톤 월드컵 4차 대회에서 은메달을 받았다. 1·2차 시기 합계 1분 51초 48로 1위인 알렉산더 트레티아코프(러시아, 합계 1분 51초 35)에 이어 2위를 수성한 것이다. 0.13초 차이로 1위를 놓쳤지만 금메달리스트의 저력이 여전함을 보였다.


  

ⓒ 연합뉴스
ⓒ 연합뉴스

4차 대회인 이날 경기는 지난 1월 중 독일 쾨니히스제에서 열릴 예정이었으나 악천후로 연기된 후 이날 치러졌다. 이로서 윤성빈은 1, 2, 7차 대회에서는 동메달, 3. 5차 대회와 뒤늦게 치러진 4차 대회에서는 은메달을, 그리고 지난달 25일 스위스 생모리츠에서 열린 6차 대회에서는 금메달을 목에 걸며 세계 최상위 선수임을 증명했다.  

이번 은메달로 랭킹포인트 210점을 획득한 윤성빈은 현재 총점 1,455점으로 이번 대회 1위인 트레티아코프 1,494점에 이어 세계랭킹 2위를 유지하게 됐다. 윤성빈선수는 오는 25일 캐나다 캘러리에서 이번 시즌 마지막 대회인 8차 대회에 출전한다. 8차 대회 결과에 따라 세계랭킹 1위로 올라설 것인지 관심이 주목된다.


 


 
주재현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