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 호수공원 봄꽃으로 물들일 '고양국제꽃박람회', 30개국 355업체 참여로 더욱 화려해져
일산 호수공원 봄꽃으로 물들일 '고양국제꽃박람회', 30개국 355업체 참여로 더욱 화려해져
  • 이형우 기자
  • 승인 2019.03.12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4월 26일부터 5월 12일까지, 예매는 4월 24일까지
ⓒ고양시
ⓒ고양시

[문화뉴스 MHN 이형우 기자] 재단법인 고양국제꽃박람회는 총 30개국 355개 업체가 올해 박람회를 꾸밀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그 중 15개 나라는 각국의 대표 꽃들을 국가관의 형태로 선보인다.
 
네덜란드와 일본에서는 세계 최대 규모의 경매장이 참여하고, 콜롬비아는 아름다운 꽃가마를, 태국은 화려한 난으로 만든 웨딩장식 등을 전시한다. 페루는 올해 처음으로 참여하며 해바라기 등 계절이 앞선 꽃들을 미리 시연한다.
 
대만, 태국,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등의 국가가 함께하는 '아시아 화훼박람회 개최 기구연합'은 꽃으로 만든 각 국가 상징물을 선보인다. 또한 행사 기간 중 화훼산업 상생 발전을 위한 정기 총회를 통해 발전을 도모한다.
 
우리나라의 경우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경기도 농업기술원 등 9개 기관과 9개 화훼 관련 협회가 우리 나라의 화훼를 선보이며, 일반인의 참가도 이뤄져 보다 참신한 전시를 유도한다.
 
시민의 손으로 직접 꾸미는 '고양시민 가든 쇼'에 참가할 100개 팀의 선정이 발표됐다. 각 참가자들은 오는 16일 오리엔테이션을 통해 정원 전문가의 지원과 교육을 이수한다.
 
재단법인 고양국제꽃박람회는 "이번 박람회는 국내외 화훼업체, 시민, 화훼농가가 함께 힘을 합쳐 아름다운 꽃 전시 예술을 선보이는 최고의 꽃 축제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고양국제꽃박람회는 오는 4월 26일부터 5월 12일까지 개최된다. 일산 호수공원에서는 꽃 문화 축제가, 화훼 생산현장 '원당 화훼단지'에서는 체험과 견학 중심으로 열려 다양한 경험을 누릴 수 있다.
 
한편, 예매권은 다음 달 24일까지 구매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