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국악방송 서비스 시작, 오는 13일부터 송출
영동군 국악방송 서비스 시작, 오는 13일부터 송출
  • 김다슬 기자
  • 승인 2019.03.13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군 전역, 옥천군 일부 지역은 FM99.3㎒에서 청취할 수 있다.
ⓒ영동군
ⓒ영동군

[문화뉴스 MHN 김다슬 기자]오는 13일부터 충북 영동군이 국악방송(FM99.3㎒) 전파를 송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방송은 영동군 전역과 옥천군 일부 지역에서 청취 가능하다.

군은 지난해 3억원을 들여 영동읍 회동리 무량산 정상에 중계소를 설치해 방송 서비스를 준비해왔다.


영동은 우리나라 3대 악성 중 한 명으로 일컬어지는 난계(蘭溪) 박연(朴堧)의 고향이면서 국악박물관, 국악기 제작촌 등과 같이 국악 관련 시설이 많다.

해마다 난계국악축제를 열고, 군립 난계국악단을 운영하는 등 국악 마케팅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국악방송이 국악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고, 저변을 확대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군은 오는 5월 국악방송 개국을 축하하는 난계국악단 공연을 개최할 예정이다.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