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관' 없는 여주시에 멀티플렉스영화관 들어선다
'영화관' 없는 여주시에 멀티플렉스영화관 들어선다
  • 김인규 기자
  • 승인 2019.03.13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영과 멀티플렉스영화관인 세종씨네마(가칭)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
ⓒ여주시
ⓒ여주시

[문화뉴스 MHN 김인규 기자] 경기도 여주시는 13일 ㈜대영과 멀티플렉스영화관인 세종씨네마(가칭)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대영은 200억원을 투입해 여주종합터미널 건너편인 세종로 90 일원 5천㎡ 부지에 지상 1층, 지상 4층 규모의 멀티플렉스영화관을 연말까지 짓게 된다.

2∼4층은 6개 관 820석 규모의 영화상영관으로 운영하고 1층은 근린상가가 들어선다.

시 관계자는 "인구 11만여명의 여주시에 영화관이 없어 시민들이 원주와 이천 등으로 영화를 보러 가는 불편이 있었다"며 "멀티플렉스영화관 건립이 순조롭게 진행되도록 인허가 등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여주지역에는 325석 규모의 월드시네마 영화관 1곳이 있었으나 영업부진 등으로 지난해 초부터 휴관한 상태다.

경기도 여주시는 인구 114,628명 47,889세대가 거주하고 있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