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 유채꽃 축제 오는 29일 개막, 삼색 봄의 향연
삼척 유채꽃 축제 오는 29일 개막, 삼색 봄의 향연
  • 김다슬 기자
  • 승인 2019.03.14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걷기대회, 사진 콘테스트, 사생대회 등 다양한 축제 주요 행사도 열려...
ⓒ연합뉴스
ⓒ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김다슬 기자] 강원 삼척시는 제18회 삼척 맹방 유채꽃 축제가 '삼척 맹방 유채꽃과 봄 가득 희망 가득'이라는 주제로 오는 29일부터 4월 25일까지 28일간 근덕면 상맹방리 일대에서 열린다고 14일 예고했다.

유채꽃은 삼척의 봄을 대표한다.

근덕면 상맹방리 일대는 매년 이맘때 유채꽃의 노란색으로 물든다.

유채꽃밭은 옛 7번 국도를 따라 총넓이 7㏊ 규모이다.'

옛 7번 국도는 왕벚나무 길로 이름을 알렸다.

왕벚나무는 해안을 따라 2.5㎞를 이어진다.

이 때문에 삼척 맹방 유채꽃 축제장은 노란 유채꽃, 하얀 왕벚나무꽃, 파란 바다의 삼색으로 물든다.

걷기대회, 사진 콘테스트, 사생대회 등 축제 주요 행사들이 열린다.

향토 먹거리 장터, 농·특산물 판매장, 매직 풍선·비눗방울 체험, 페이스 페인팅 등 부대행사도 다양하게 마련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