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포토] 향년 59세 탤런트 이일재... 암 투병 중 별세 좋은 탤런트로 기억되다
[MHN포토] 향년 59세 탤런트 이일재... 암 투병 중 별세 좋은 탤런트로 기억되다
  • 이준호 기자
  • 승인 2019.04.05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군의 아들', '야인시대', '각시탈' 등 영화, 드라마에서 활약을 보였던 탤런트 이일재 5일 별세
ⓒ사진공동취재단
ⓒ사진공동취재단

[문화뉴스 MHN 이준호 기자] '장군의 아들', '야인시대', '각시탈' 등 영화 드라마에서 활동하던 탤런트 이일재가 5일 별세했다.

지난해 방송에서 폐암 투병 중임을 밝힌 이일재는 암 투병 중 별세했으며, 서울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에서 빈소가 마련됐다.

ⓒ사진공동취재단
ⓒ사진공동취재단

연기에 열정이 있던 그는 암 투병 당시에도 회복 후 다시 연기할 의지를 보이며 남다른 열정을 보여 많은이가 감동했다.


1980년 연극 무대를 시작으로 영화, 드라마 등 여러 방면에서 연기를 펼친 탤런트 이일재의 별세에 많은 이가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사진공동취재단
ⓒ사진공동취재단

그는 향년 59세로 비교적 젊은 나이에 투병 중 세상을 떠나 더욱 안타까워하는 분위기이다.

빈소는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 7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7일 오전 8시 30분에 용인천주교 공원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MHN 포토
이준호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