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 여행에 안성맞춤 충북 유원지, 축제장... '청풍호반 케이블카', '제3회 생선국수 축제'
봄 여행에 안성맞춤 충북 유원지, 축제장... '청풍호반 케이블카', '제3회 생선국수 축제'
  • 이준호 기자
  • 승인 2019.04.13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봄 여행지 추천
출처 - 연합뉴스
출처 - 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이준호 기자] 봄기운과 함께 유원지, 축제장을 즐기려는 관광객들이 충북을 찾았다.

13일 속리산 국립공원에는 오후 1시까지 3천여명이 찾았다. 등산로를 오르며 트래킹을 즐기고 봄 기운을 만끽했다.

충북 제천 청풍호에서도 끝나가는 벚꽃을 즐기려는 관광객으로 북적였다. 또한 지난달 개장한 청풍호반 케이블카는 관광객들 관심이 몰려 긴 줄이 이어졌다.

옛 대통령 별장 청주 청남대도 많은 관광객이 몰렸다. 역대 대통령 기념관을 둘러보고 산책로를 따라 봄기운을 즐기는 방문객들은 약 4천여명 정도였다.


이어 관계자는 "지금 이시기 벚꽃과 목련이 절정기를 맞아 아름다운 모습을 보인다. 때문에 봄꽃을 즐기는 시민들이 많이 찾아오고 있다"고 전했다.

출처 - 연합뉴스
출처 - 연합뉴스

옥천군 청산면에는 제3회 생선국수 축제, 민속씨름대회가 열렸다.

생선국수는 지역 별미음식으로 많은 미식가들이 찾았고 축제에서는 미꾸라지, 메기 잡기, 꽃가마 타기 등 행사가 있었다.

한편 제3회 생선국수 축제, 민속씨름대회는 14일까지 이어진다.


 
MHN 포토
이준호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