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박스오피스 순위...세월호 참사 5주기 앞두고 '생일' 1위
주말 박스오피스 순위...세월호 참사 5주기 앞두고 '생일' 1위
  • 한진리 기자
  • 승인 2019.04.15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일', 지난 8일부터 박스 오피스 1위 유지

[문화뉴스 MHN 한진리 기자] 영화 '생일'이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 자리를 지켰다.

출처: NEW
출처: NEW

1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이 영화는 지난 주말 이틀(13~14일) 동안 18만4천177명을 동원해 1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 수는 76만1천807명이다.

전도연,설경구 주연의 '생일'은 세월호 참사 이후 유가족 등 남은 사람들이 서로 간직한 기억을 나누는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세월호 참사 5주기를 앞두고 지난 8일부터 1위를 유지 중이다.

출처: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출처: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2위에는 같은 기간 12만1천775명을 불러모은 '헬보이'가 올랐다. 누적 관객 수는 22만254명으로 이 영화는 지옥에서 온 히어로 헬보이 활약을 다뤘으며 기존 시리즈 리부트(원작의 골격만 차용하고 새로 해석한 이야기) 버전이다.

3위는 배우 김윤석 첫 연출작이자 염정아 주연의 '미성년'이다. 주말 관객 8만5천171명을 추가해 누적 관객 수 14만1천599명을 기록했다.

출처: 쇼박스
출처: 쇼박스

류준열, 유지태 주연의 '돈'은 4위에 오르며 꾸준한 뒷심을 발휘했다. 이 기간 7만3천481명이 관람했다. 누적 관객 수는 330만2천764명이다.

이밖에도 우연히 슈퍼 파워를 얻게 된 소년이 자신의 능력을 깨닫고 악당을 물리치는 슈퍼히어로가 되는 영화 '샤잠!', 대기업의 CEO에서 펜타곤 수장을 거쳐 미국 부통령까지 오른 딕 체니(크리스찬 베일)의 일화를 다룬 '바이스', '공포의 묘지', '아이 엠 마더', '어스' 등이 10위권에 들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MHN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