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공원가는 '어린이날'은 그만...재밌는 국악,클래식 공연 추천
놀이공원가는 '어린이날'은 그만...재밌는 국악,클래식 공연 추천
  • 한진리 기자
  • 승인 2019.04.16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날 아이와 함께 갈만한 국악, 클래식 공연 추천

[문화뉴스 MHN 한진리 기자] 5월 5일 어린이날을 맞아 문화계가 풍성한 공연을 준비했다.

출처: 국립국악원
출처: 국립국악원

'5월은 푸르구나 우리들 세상...' 

5월 5일 어린이날을 맞아, 놀이공원도 좋지만 다양한 음악 공연을 통해 아이들의 문화적 감수성을 키워주는 것은 어떨까.

이번 어린이날을 앞두고 국악계와 클래식계가 어린이들이 국악과 클래식을 친근하게 즐길 수 있는 공연을 마련했다.

국립국악원은 셰익스피어 희극 '십이야'를 가족 국악극으로 꾸며 오는 5월 3∼5일 서초구 서초동 국립국악원 예악당 무대에 올린다.

쌍둥이 남매 바이올라와 세바스티안이 세계여행을 떠났다가 폭풍우로 헤어지면서 벌어지는 소동을 그린 이 작품은 2017년 서울시극단이 초연했다.

출처: 국립국악원
출처: 국립국악원

이번 공연 음악감독과 편곡은 이태원 작곡가가 맡았으며, 김수희 연출과 오세혁 작가가 힘을 합쳤다.


김수희 연출은 "배경, 소품, 의상을 모두 광대 콘셉트로 맞춰 마치 동화 속에 있는 듯 사랑스러운 색감의 무대를 만들었다"며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췄지만 온 가족이 함께할 수 있는 음악극"이라고 말했다.

KBS교향악단은 오는 5월 3일 송파구 신천동 롯데콘서트홀에서 'KBS교향악단 키즈 콘서트'를 연다.

출처: 국립국악원
출처: KBS교향악단

화려한 3D 애니메이션을 곁들여 아이들 눈높이에 맞춘 이번 공연에선 생상스 '동물의 사육제'와 차이콥스키 '호두까기 인형 모음곡 1번'이 연주된다. KBS 김승휘 아나운서의 해설도 곁들인다.

KBS교향악단은 "시각적인 체험과 함께 아이들을 상상력 넘치는 클래식 음악의 세계로 안내할 것"이라고 전했다.

문화계가 준비한 이번 공연을 통해, 평소 어린이들이 어렵게만 느끼던 국악과 클래식이 낯설음을 벗고 한층 재밌고 친숙하게 다가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