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해설이 있는 클래식 '문화 충전소' 오는 11일 진행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해설이 있는 클래식 '문화 충전소' 오는 11일 진행
  • 김재정 기자
  • 승인 2019.05.06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문예회관에서 진행... 발레리노 이원국과 함께 해
출처 : 용인문예회관
출처 : 용인시

[문화뉴스 MHN 김재정 기자] 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이 오는 11일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해설이 있는 클래식 시리즈의 일환으로 '2019 청소년 문화 충전소' 공연을 진행한다. 

용인시 문예회관 처인홀에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발레리노 이원국의 해설과 함께 '사랑의 세레나데' 작품을 감상한다.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클래식과 발레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된 이번 공연에서는 '이원국 발레단'이 무대에 오른다. 

발레리노 이원국은 국립 발레단을 시작으로 유니버설 발레단, 키로프 발레단과 루마니아 발레단 등 국내외 발레단에서 활동했으며 2004년 이원국 발레단을 창단하고 대중성 있는 발레 장르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공연 역시 클래식 발레 작품의 2인무인 그랑 파드되를 비롯하여 창작 발레 작품과 모던 발레 등의 다양한 형식을 접붙여 다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게 준비하였다고 전했다.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