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 부산] 세계의 콘텐츠를 한 자리에서, '부산콘텐츠마켓 2019'
  • 이솔 기자
  • 승인 2019.05.07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콘텐츠 수출, 사업 및 투자유치, 국제적 저작권 분쟁해결 등 다방면적인 교류의 장 준비, 오는 5월 8일부터 11일까지
출처 : 연합뉴스
출처 : 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이솔 기자] 국제 방송영상콘텐츠 견본시인 ‘부산콘텐츠마켓(BCM) 2019’이 오는 5월 8일에서 11일까지 부산전시컨벤션센터(BEXCO)에서 열린다. 

올해 13회를 맞이한 부산콘텐츠마켓은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장관 박양우)와 부산광역시(시장 오거돈, 공동조직위원장)가 후원하고 (사)부산콘텐츠마켓조직위원회(집행위원장 황의완, 이하 조직위)가 주최한다. 

 

방송영상콘텐츠 거래시장에서는 1억 2천만 달러 거래를 목표로 하고 있다. 국내외 방송사 및 제작사, 배급사, 애니메이션・뉴미디어*업체 등, 총 50개국 1,000여 개사의 참가자들에게 성공적인 사업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특히 올해는 중국과 일본으로 집중되어 있던 방송콘텐츠 수출시장을 비아시아권으로 넓히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다양한 지역의 구매자(바이어) 유치에 주력했다. 해외 270개사의 500여 명이 참여하는 만큼 이번 시장을 통해 대한민국 방송콘텐츠를 전 세계에 홍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 뉴미디어(new media): 텔레비전, 신문 등의 전통적 대중매체에 이어 컴퓨터, 통신기술의 발전에 따라 새롭게 등장한 쌍방향·다채널 매체 또는 디지털 정보의 습득, 전달, 교환을 위한 기술

 

방송영상콘텐츠 국내외 투자 유치를 확대하기 위한 행사 지원도 준비되어 있다.

이번 부산콘텐츠마켓에서는 부산영상위원회, 부산정보산업진흥원 등 부산지역 유관기관과의 협업체계를 구축해 우리 방송영상콘텐츠의 수출을 증진하고 국내외 투자 유치를 확대하기 위한 장을 마련한다. 

문화콘텐츠 관련 창업투자 실무인력으로 투자자문단을 구성하고, ▲ 제작사들의 창업 및 투자 유치를 지원하는 비즈매칭**, ▲ 제작사가 국내외 투자사와 구매자 등에게 직접 투자유치를 설명하는 국제(글로벌) 피칭***, ▲ 국내외 창업투자 조합별 투자 현황을 확인할 수 있는 방송사·투자사 간 투자협약식 및 쇼케이스**** 등 다양한 협력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비즈매칭(biz-matching): 구매자와 판매자, 투자사와 콘텐츠 기업 간의 투자 상담 및 수출 계약 등을 위한 상호 교류 프로그램
  ***피칭(Pitching): 방송콘텐츠의 투자 유치, 배급 계약 등을 위해 방송사・투자사・배급사 등의 관계자에게 콘텐츠를 소개하는 설명회
  ****쇼케이스(showcase): 새 제품, 작품 등을 관계자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해 진행하는 공연  

 

많아지는 국제적 방송콘텐츠에 관련된 분쟁을 해결하는 대체적 분쟁해결 방안 또한 소개한다.

아울러 문체부와 세계지식재산기구(사무총장 프란시스 거리)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한국저작권위원회(위원장 임원선)와 콘텐츠분쟁조정위원회(위원장 백윤재)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문체부-세계지식재산기구 분쟁상담소’도 운영한다. 분쟁상담소에서는 상담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국제적으로 교류되는 콘텐츠의 증가에 따른 국제적 분쟁을 해결하기 위한 대체적 방안으로 ‘세계지식재산기구 조정제도’와 조정제도 이용료 지원 사업을 안내한다. 

출처 : 연합뉴스
출처 : 연합뉴스

 

또한 방송영상의 최신 트렌드를 공유하고 및 급변하는 방송환경에 대응방안 모색을 위한 세미나도 마련된다.

세미나에서는 ▲ ‘아시아 국가별 현지 콘텐츠 전략’과 ‘스토리텔링 전개핵심’을 주제로 급성장하고 있는 아시아 방송시장의 흐름을 살펴보고, ▲ ‘세계적 공동제작 현장의 포맷 흐름과 유통 현황’, ‘웹툰을 원작으로 활용한 애니메이션 포맷의 새로운 성공전략’을 등을 통해 방송환경 변화에 대응하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그 외에도 예비 방송인력들을 위한 부산콘텐츠마켓(BCM) 아카데미도 열린다. 방송 현업 종사자들은 콘텐츠 산업의 흐름과 최신 제작 경향 등을 알리고 경험을 공유할 수 있도록 실무 강의를 진행한다. 일반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뉴미디어 아트쇼’와 ‘가상현실 체험전’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와 관련된 더욱 자세한 정보는 ‘제13회 부산콘텐츠마켓 2019’의 홈페이지나 조직위 사무국 또는 문체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MHN 포토
이솔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