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뉴스TV] '시발, 놈' 백승기 감독이 말하는 'C급 영화'는?
  • 문화뉴스 양미르
  • 승인 2016.08.09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뉴스] 9일 오후 서울시 동작구 동작대로에 있는 아트나인에서 영화 '시발, 놈: 인류의 시작' 언론/배급 시사회가 열렸다.
 
영화 상영 후 백승기 감독, 손이용, 김보리 배우가 참석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2014년 '숫호구'로 한국 독립영화계에 신선한 충격을 준 백승기 감독의 차기작으로, '인류가 언제, 어디서, 어떻게 시작되었을까'에 대한 궁금증을 상상력과 'C급 감각'으로 풀어낸 영화다. 제목에 있는 '시발, 놈'은 '일이 처음으로 시작된다'는 의미의 '시발(始發)'과 '사람'의 옛말인 '놈'의 합성어다. 백승기 감독이 'C급 영화'에 대한 본인의 생각과 더불어, 본인의 내레이션을 영어로 설정한 이유에 대해 간단한 영어로 답했다.
 
문화뉴스 양미르 기자 mir@mhns.co.kr

 


관련기사


 
MHN 포토
문화뉴스 양미르 | mir@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