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 인터뷰] 레이디스코드 애슐리 "데뷔 초에는 무대를 즐기기 어려웠어요"
[MHN 인터뷰] 레이디스코드 애슐리 "데뷔 초에는 무대를 즐기기 어려웠어요"
  • 김인규 기자
  • 승인 2019.05.16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이디스 코드(애슐리, 소정, 주니), ‘피드백’(FEEDBACK)을 발표
출처 :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출처 :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문화뉴스 MHN 김인규 기자] 지난해 ‘히어 위 아’(HERE WE ARE)로 솔로 활동을 펼친 애슐리가 멤버들과 같이 디지털 싱글 ‘피드백’(FEEDBACK) 으로 돌아온다.

레이디스 코드(애슐리, 소정, 주니)는 오는 16일 오후 6시 디지털 싱글 ‘피드백’(FEEDBACK)을 발표하고 2016년 10월 '스트레인저’(STRANG3R) 이후 2년 7개월 만에 완전체 활동에 나선다.

지난 15일 ‘레트로 장인’ 레이디스 코드와 이번 컴백 관련하여 서울 강남 마이라이브홀에서 인터뷰를 진행했으며, 이날 레이디스 코드 멤버 '애슐리'는 이번 디지털 싱글  ‘피드백’(FEEDBACK)에 대해 자신감과 기대하는 모습을 보였다.

 

Q. 2년 7개월 만에 컴백하는데 컴백 소감은?

기다렸던 만큼 컴백을 하게 됐으니 무대 위에서 보여드리고 싶습니다. 너무 오랫동안 기다려온 순간이라 즐기면서 재미있게 활동하고 싶습니다. 

Q. 컴백이 길었던 이유가 있나요?

저희도 모르게 시간이 빠르게 지나갔어요. 작년 소정이가 먼저 솔로활동을 봄에 했어요. 저도 여름에 솔로 활동을 하고 주희도 연기활동을 했어요. 각자의 시간을 가지다 보니 어느새 시간이 빠르게 지나갔어요. 작년에는 각자 개인의 매력을 어떻게 보여드릴지 고민을 많이 했어요. 그래서 레이디스코드 단체로 나오는 게 미뤄졌던 거 같아요. 각자의 매력을 찾는 시간이 이번 컴백에 도움이 되지 않았나 생각해요.

Q. 신곡 ‘피드백’(FEEDBACK)에 대한 소개 부탁드릴게요.

신곡 피드백은 데뷔 때부터 보여드렸던 나쁜여자, 예뻐예뻐, 키스키스 등을 통해 보여드렸던 레트로 감성을 2019버전으로 재해석한 뉴트로 펑크 장르의 곡이에요.

.이번 앨범에 주력했던 점이 있나요?

많은 분들이 보컬그룹이라 생각하셔서 녹음에 많은 준비를 했습니다. 더 잘하고 싶은 마음에 같이 작업하는 작곡가분을 많이 괴롭혔고, 다시 녹음하는 것도 많았어요.

Q. 녹음을 시작한 시점은 발표 시간에 비해 오래 됐는데, 발표를 안했던   개인활동 때문이었나요?


타이밍의 이유도 있었고  어떤 노래가 더 좋은지 고민을 많이 가졌어요. 그리고 이번 꼼꼼하게 진행하느라 시간이 더 걸렸던 거 같아요. 특히 소정이 코러스 많이 꼼꼼히 진행하며 고생이 많았는데, 좋게 나왔으니 코러스도 잘 들어주시길 부탁드릴게요.

Q. 벌써 육칠년 활동을 했는데, 스스로도 여유로움이 생길 같아요. 본인 생각하기에 무대에서 달라진 점이 있나요?

데뷔 초 때는 무대를 즐기기가 어려웠어요. 무대의 모든 게 무섭고 두려웠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무엇보다 즐기자는 마음이 강하고 그러다보니 무대에서 더욱 자연스러워졌어요. 보는 분들의 반응도 좋아진 것 같습니다.

Q. 초심은 변하기 마련인데, 이번에 무대를 대하는 것에 있어 달라진 있나요? 가수라는 직업에 대한 생각도 말씀해주세요.

이제 나이가 들어서 그런지  원래는 에프엠 스타일이었어요.  자신에게 스트레스를 많이 주고, 무대에서 못하면 계속 스트레스받고 스스로를 채찍질했었어요. 실수하면 종일 스트레스를 받고 기분도 안 좋았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나이가 들어서 그런지 조금은 편하게 생각하게 됐어요. “좀 틀리면 뭐 어때 , 세상이 끝나지는 않잖아”라고 생각하는 거 같아요. 이제는 내려놓을 줄 아는 마음을 가지게 됐다고 생각해요. 그래도 거의 틀리지는 않아요. 틀리면 혼나거든요.

Q. 이제 데뷔 7 차인데 느낌이 어떠신가요?

7년 차인데 레이디스코드로 보여준 모습이 많지 않다고 생각해요. 아쉬운 게 많고 못 보여준 게 많으니 앞으로 해야할 일들이 많아서 열심히 해보자는 마음이에요!

Q. 가수로서 이루고 싶은 미래의 목표가 있나요?

부모님이 계시는 뉴욕에서 공연을 해보고 싶어요.  아직까지 저희 무대를 직접 보신 적이 없기 때문에 보여드리고 싶어요. 더 큰 바람이 있다면 뉴욕 메디슨스퀘어가든에서 공연을 해보고 싶어요. 정망 영관일 거에요. 

Q. 마지막으로 활동 다짐 말씀해주세요.

레이디스코드 완전체로 정말 오랜만에 돌아온 만큼 최선을 다 할 거에요. 무대에서 정말 즐겁게 하고 싶고, 보시는 분도 즐겁게 보실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습니다. 보시는 분들이 에너지를 얻으셨으면 좋겠습니다.

출처 :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