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국제연극제' 17일 개막…초청 작품과 함께 시민 참여 연극까지 감상
  • 박현철 기자
  • 승인 2019.05.16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국제연극제가 오는 17일부터 26일까지 펼쳐진다.
출처: 부산시
출처: 부산시

[문화뉴스 MHN 박현철 기자] 부산 최대 공연예술축제 중 하나인 부산국제연극제가 오는 17일 개최되어 26일까지 진행된다.

17일 오후 630분 영화의전당 하늘연극장에서 개막식이 펼쳐지며 축제의 시작을 알린다.

올해로 16회째를 맞는 연극제에는 10개국 24개 작품이 선보일 예정이다. 연극들은 영화의전당, KNN시어터, 센텀 지역 등지에서 선보여 다양한 장소에서 시민들에게 다가가 즐거움을 선사한다.

국내외 8개 우수 초청작품 공연은 유료로 진행되지만, ·폐막식 축하공연과 거리공연 등은 무료로 진행되기 때문에 남녀노소가 축제에 부담 없이 참여할 수 있다.

또한 연극 공연뿐만 아니라 시민참여·경연 프로그램인 10분 연극제도 열려 일반부와 대학부 23개 팀이 참여한다.

배리어프리 특별공연, 프린지 공연, 관객과 공연 전문가의 만남, 예술체험 존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구성되어 축제 열기를 북돋고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올해 영화제 개막작으로는 프랑스·브라질 극단 도자두의 '세 형제'가 선정되었고, 영국 게코 시어터의 '결혼'이 폐막작으로 선정됐다.





 
MHN 포토
  페이스북
박현철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