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갑부’ 바버샵 운영 김동한, 네티즌들의 반응은? ‘시선 집중’
‘서민갑부’ 바버샵 운영 김동한, 네티즌들의 반응은? ‘시선 집중’
  • 김지현
  • 승인 2019.05.16 2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채널 A '서민갑부' 캡처
사진 = 채널 A '서민갑부' 캡처

 

'서민갑부'에서 김동한이 운영하는 바버샵이 화제다.

16일 방송된 채널A '서민갑부'에서는 '新남자의 품격! 연 매출 10억 원 바버숍' 편이 펼쳐진 가운데 네티즌들의 반응이 눈길을 끈다.

이날 방송에서는 바버숍을 운영하며 연 매출 10억 원을 올리고 있는 ‘바버(Barber)' 강동한 씨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동한 씨는 서울 강남구 도곡동에 위치한 본점과 신사동에 위치한 압구정로데오점 '엔투라지 바버숍(바버샵)'을 운영하고 있다. 세련된 인테리어로 남자들의 발걸음을 멈추게 만들며 트렌디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이와 관련 네티즌들은 “이 분 정말 머리 잘 자른다. 나 단골이다”, “바버샵? 처음 들어봤어요”, “머리 자를 때 됐는데 여기로 정했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동한 씨는 서양 바버들이 해왔던 대로 가위와 클리퍼만으로 30여 가지 이상의 헤어스타일을 만들어낸다. 또 세심한 작업으로 고객의 단점까지 보완하는 고객 맞춤 스타일링을 선보여 손님들의 만족도가 높다.

헤어디자이너로 일을 시작한 동한 씨는 해외의 바버숍을 찾아다니며 바버 기술을 익혔다고 한다. 동한 씨는 현재 두 곳의 바버숍과 아카데미까지 운영하는 연 매출 10억 원을 자랑하는 청년갑부로 올라섰다.

한편, 채널 A ‘서민갑부’는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