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 울릉군] 2019년 문화공감사업 국립예술단체 공연 선보인다
[MHN 울릉군] 2019년 문화공감사업 국립예술단체 공연 선보인다
  • 이준호 기자
  • 승인 2019.05.21 2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릉군

[문화뉴스 MHN 이준호 기자] 울릉군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으로 선정된 국립예술단체 우수작품인 어린이 창작뮤지컬 시아와친구들:트레저헌터즈 공연이 22일 오후7시30분 한마음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된다.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은 지역 간의 문화적 격차를 해소하고 주민들이 수준 높은 다양한 공연을 부담 없이 관람할 수 있는 기회제공을 위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울릉군이 주관하는 공모사업이다.

올 한해도 창작뮤지컬 시아와친구들:트레저헌터즈, 뮤지컬 넌센스, 발레 잠자는 숲속의 미녀 3개의 작품이 선정되었으며, 민간예술단체에 추가로 2개 작품을 신청한 상태로 다채로운 공연을 통해 지역주민들의 문화적 갈증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주요기사


또한, 일주도로개통 기념 전국노래자랑을 비롯한, 낮에는 탁 트인 바다 밤에는 아름다운 경관이 있는 울릉에서 젊은 문화 예술인들이 자유롭게 거리 공연을 할 수 있도록 ‘울릉도·독도 감성 버스킹’ 공연을 매달 선보인다.

버스킹 공연은 공모을 통해 어쿠스틱밴드, 싱어송라이터, 퓨전, 마술 등 다양한 장르의 버스커 18개팀이 신청하였으며, 젊고 역동적인 거리 공연으로 SNS, 유튜브를 통한 울릉군 천혜의 관광명소 홍보 및 관광객 유치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모든 연령층이 공감 할 수 있는 여러 장르의 수준 높은 공연들을 유치해 군민 모두가 문화혜택을 누리는, 그래서 울릉군의 행복지수가 한 단계 더 높아 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한편, 시아와친구들:트레저헌터즈 공연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어린이문화원을 상징하는 캐릭터인 '시아와 친구들'이 전 세계 어린이들의 보물을 찾아 여행을 떠나는 이야기이다.



 
MHN 포토
이준호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