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 건강] '건강의 신호등' 손톱 세로줄, 손톱 울퉁불퉁한 이유는?
  • 이채원 기자
  • 승인 2019.05.23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톱으로 알아보는 건강 상태

 

출처: pixabay
출처: pixabay

 

[문화뉴스 MHN 이채원 기자] 손톱은 우리 몸의 건강 상태를 그대로 반영한다고 알려져 있다. 

그래서 평소에 알아차리기 쉽지 않은 각종 질환이나 영양상태를 체크하기 위해 손톱을 주기적으로 살펴보는 것도 좋다. 

정상적인 손톱 상태와 달리 손톱에 세로줄이 생겼거나, 매끈하게 자라지 않아 울퉁불퉁한 상태가 지속된다면 건강상태에 의심을 해 보아야 한다. 

다음은 손톱에서 이상 증상이 나타나는 이유와 해결방법이다. 

 

출처: pixabay
출처: pixabay

 

◇ 손톱 세로줄 

손톱 안쪽에 뚜렷하게 세로줄이 보이거나 손톱 바깥쪽까지 세로줄이 드러나는 현상에는 다양한 원인이 있다. 

우선 수분 부족으로 인해 손톱 세로줄이 발생할 수 있다. 

몸에 수분이 부족하거나 쉽게 건조해지는 경우 손톱 건조증으로 인해 손톱에 세로줄이 생길 수 있다. 

이를 '손톱 건선'이라고 하는데, 손톱 세로줄 외에도 손톱이 쪼글쪼글해지거나 두꺼워지는 것, 손톱이 자라면서 조각조각 벗겨지는 것 역시 이 손톱 건선으로 인한 증상이다. 

이 경우 손톱에도 충분한 수분이 전달될 수 있도록 물을 많이 섭취하고, 수시로 핸드크림 등으로 보습을 해 주는 것이 좋다. 

손톱에 세로줄이 생기는 또 다른 원인으로는 근육 위축이 있다. 

손톱 주변의 근육이 위축될 때 손톱에 세로줄이 생기게 되는데, 이는 주로 갑작스러운 다이어트 등으로 인해 영양가 있는 음식을 충분히 섭취하지 못하면 발생한다. 

이 경우 특히 단백질을 많이 섭취해 주는 것이 효과적이다. 손톱은 90% 이상이 단백질로 이루어져 있으므로, 하루 권장 단백질 섭취량을 지키며 식사를 해 주는 것이 좋다. 

혈액순환 문제 역시 손톱에 세로줄이 생기는 원인으로 꼽힌다. 

손에 필요한 혈액이 원활하게 공급되지 않으면 체내 단백질이 손톱으로 전달되지 않기 때문이다. 

평소 수족냉증을 앓고 있거나 손발이 자주 저릴 경우 특히 이 원인을 의심해 보아야 한다.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아 손톱에 세로줄이 생기는 경우라면 꾸준한 반신욕과 따뜻한 차를 섭취하는 등 혈액순환에 도움이 되는 행동을 해 주는 것이 좋다. 

 

출처: pixabay
출처: pixabay

 

◇ 손톱 울퉁불퉁

손톱이 울퉁불퉁한 이유는 손톱에 세로줄이 생기는 경우와 유사하게 영양소 부족, 혈액순환 문제 등이 꼽히기도 한다. 

손톱에 필요한 영양분이 충분히 공급되지 않으면 손톱 세로줄 뿐 아니라 손톱이 울퉁불퉁해지는 현상도 함께 발생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따라서 손톱에 세로줄이 생기는 경우와 비슷한 해결법을 실천해 보는 것이 좋다. 

한편 손톱이 울퉁불퉁한 이유는 영양부족 및 혈액순환 문제 외에도 빈혈, 자궁건강 문제를 추가로 살펴보아야 한다. 

손톱이 움푹 패여 위를 향해 뒤집어져 있는 숟가락과 같은 형태라면 특히 빈혈로 인한 철분 부족이 주 원인일 가능성이 크다. 

이 경우 높은 음식과 철분제를 섭취하고, 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다. 

특히 여성일 경우 손톱이 울퉁불퉁하고 뒤집어진다면 자궁에 문제가 있을 가능성이 크므로 산부인과 등에서 검진을 받아 보는 것이 좋다. 

움푹 패인 손톱과 반대로 볼록 솟아올라 자라는 손톱은 소화기관이나 호흡기에 이상이 있을 수 있으니, 이 경우 역시 관련 의원에 방문해 검진을 받아보는 것을 추천한다. 
 







 
MHN 포토
이채원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