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교도소 죄수들 사이에서 가장 인기있는 음식은 '라면'
  • 문화뉴스 이누리
  • 승인 2016.08.23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뉴스] 미국 교도소에 수감된 재소자 사이에서 최고 인기 품목은 '라면'이었다.  

22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지 가디언을 인용해 미국 언론이 소개한 내용에 따르면 미국 애리조다대학 사회학과 박사 후보생인 마이클 깁슨 라이트가 미국 내 한 교도소에서 재소자 약 60명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한 결과 죄수들은 라면을 가장 선호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영화에서처럼 교도소 내에서는 은밀하게 물물거래가 이뤄진다. 이 물물거래에서 라면의 가치는 매우 높다. 라면 1야는 약 2달러(2천250원)로 담배 5개비와 같은 가치를 갖는다. 또한 라면 2개는 운동복 상의의 가치와 같다.  
 
교도소에서 담배 등의 범죄자들이 좋아할 것 같은 물품 대신 라면이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것은 교도소의 열악한 배식 사정과 연관이 깊다고 깁슨 라이트는 주장했다. 교도소 측이 운영 비용을 줄이고자 식사 제공업체를 바꾼 뒤 교도소 내 물물거래에서 라면값이 치솟았다는 것.  
 
깁슨 라이트는 "노동과 운동으로 소일하는 재소자들이 충분한 영양을 섭취하지 못해 손에 넣기 쉬운 고칼로리 십품인 라면을 좋아한다"고 분석했다. 면과 따뜻한 국물을 한번에 즐길 수 있는 라면은 재소자들이 포만감을 느끼기에 안성맞춤이다. 
 
깁슨 라이트의 조사에 따르면 한 재소자는 "감옥에선 라면이 곧 돈"이라고 진술했다. 그는 "바깥에 있는 가족에게 라면을 많이 보내달라고 요청하고 편지를 보내는 데에도 많은 돈을 쓸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에는 '교도소 라면: 조리법과 철창 뒤의 이야기'라는 책이 출간된 바 있다.
 
   
 
해당 책에는 돼지고기 콩 통조림 라면, 과자를 섞어 만드는 '라면 타말레', 딸기 젤리와 간장을 버무려 데리야키 맛을 내는 간장 라면 등의 조리법이 수록되어 있다. 
 
문화뉴스 콘텐츠에디터 이누리 press@mhns.co.kr




 
Tag
#오펀
MHN 포토
문화뉴스 이누리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