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황토갯벌축제, 낙지, 장어 등 해산물 잡기에 양파 수확까지 더한다
무안황토갯벌축제, 낙지, 장어 등 해산물 잡기에 양파 수확까지 더한다
  • 이형우 기자
  • 승인 2019.06.07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4일부터 사흘간 해제면 무안 생태갯벌랜드 일원서 개최
출처: 무안군
출처: 무안군

[문화뉴스 MHN 이형우 기자] 황토와 갯벌을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무장한 갯벌 축제가 무안에서 열린다.

'제7회 무안황토갯벌축제'가 오는 14일부터 사흘간 해제면 무안 생태갯벌랜드 일원에서 개최된다.

무안군은 황토 갯벌이 건강에 도움이 되는 여러 혜택을 알리기 위해 축제를 기획했다. 황토와 갯벌을 활용한 다양한 체험이 마련되어 즐거운 축제를 완성할 계획이다.

황토와 갯벌에 더해 무안의 우수한 양파를 홍보하기 위해 양파 수확이 끝나는 시기로 축제 일정을 변경하였다. 양파의 우수성을 알리고 소비를 촉진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축제 첫날인 14일에는 9개 읍·면민 참여로 이뤄지는 풍요 깃발 퍼레이드를 시작으로 개막 축하콘서트가 열린다. 둘째 날에는 인기가수들이 출연하는 개막 축하쇼가, 마지막 날에는 각설이 품바 공연과 군민노래자랑이 열려 축제를 달군다.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농게 잡기, 낙지·장어 잡기, 바다낚시 체험도 기획되었다. 직접 황토밭에서 양파 뽑기·양파망 담아가기 체험도 진행된다. 이 프로그램에서 수확한 양파로 양파 김치도 담아볼 수 있다.

양파 지게 지고 달리기, 양파 빨리 까서 먹기 등 양파를 활용한 운동회와 갯벌 림보게임, 고무신 던지기, 단체줄넘기 등 갯벌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게임과 이벤트가 축제의 흥을 돋울 것으로 보인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