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이나 주고 말해. 입다물고 그냥 넘어갔는데" 한서희, 알고보면 많은걸 알고있다? '화제만발'
"돈이나 주고 말해. 입다물고 그냥 넘어갔는데" 한서희, 알고보면 많은걸 알고있다? '화제만발'
  • 전소담
  • 승인 2019.06.13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뉴스 MHN 전소담 기자]

출처- 한서희 SNS
출처- 한서희 SNS

 

13일 한서희가 한 유명 가수의 마약사건으로 핫이슈로 등극한 가운데 함께 화제가 되고 있다.

이에 한서희의 2016년 기록이 재조명 되고 있다.


한서희는 자신의 SNS에 "너는 나올 생각도 하지 마라, 니 주변 사람들한테 내가 너한테 돈 받았다고 하고 다닌다며? 꽃뱀이라고. 내 얘기 좀 작작 해. 돈이나 주고 말해”라고 거침없이 쏟아냈다.

이어 “그래도 조용히 살고 있는 것 같길래 입 다물고 그냥 넘어갔는데 철판 깔고 인스타 업로드하는 거 보니까 할 말은 하려고” 라며 “내가 회사 일 몇 개나 숨겨줬는지 알지. 그냥 터트릴 걸 그랬어. 제발 덩치값 좀 해, 나잇값도 좀 하고. 예술가 인척도 그만 좀 해. 너는 아저씨야”라고 말했다.

이에 당시 누리꾼들은 한 기획사를 두고 겨냥한 것이 아니냐고 추측하며 큰 화제가 된 바 있다.

한편, 한서희는 올해 나이 25세로 MBC '스타 오디션 위대한 탄생'을 통해 이름을 알렸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