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영화] EBS 금요극장 '오디기리 죠의 도쿄타워'
  • 김다슬 기자
  • 승인 2019.06.14 2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밤 12시 5분, EBS서 방영

[문화뉴스 MHN 김다슬 기자] 14일 밤 12시 5분, EBS에서 금요극장이 방송된다. 

EBS 금요극장은 매주 금요일 밤 12시 5분 EBS가 전 세게 영화의 트렌드를 소개하는 프로그램으로, 이번 6월 3째주에 방영될 영화는 '오다기리 죠의 도쿄타워' (감독: 마츠오카 조지)이다. 영화는 141분 동안 방영되며, 오다기리 죠과 키키 키린 등이 출연한다. 

출처 스폰지, EBS 금요극장 '오디기리 죠의 도쿄타워'
출처 EBS 금요극장 '오디기리 죠의 도쿄타워'

엄마(키키 키린)는 책임감 없는 아버지를 뒤로 한 채 홀몸으로 아들 마사야(오다기리 죠)를 키웠다. 그래서 조금 더 남들보다 애틋한 모자지간이다. 다른 여자의 품에서, 항상 어딘가를 떠돌아다니는 아빠(고바야시 가오루)는 그런 마사야를 도쿄로 올려 보내지만, 도쿄에 도착한 마사야는 철없는 시간을 보낸다. 엄마가 보내준 학비와 생활비는 술과 도박, 여자에 쓴다. 

그렇게 마사야가 갑자기 미술공부를 하겠다고 떠났지만 그럼에도 엄마는 아낌없이 응원을 보낸다. 하지만 애초의 멋진 꿈과는 달리 마사야는 빈둥거리면서 졸업도 하지 못한 채 빚만 뒤집어쓴다. 그러다 불쑥 마사야는 나이가 들어가면서 어렸을 적 그토록 원망스러웠던 아버지와 점점 닮아가고 있다는 사실을 느끼게 된다. 결국 돈도 떨어져 친구들도 모두 떠나고 집세마저 밀려 이곳저곳을 전전하는 신세가 된다.

그러던 어느 날 마사야는 엄마의 암 투병 소식을 듣는다. 마침 그는 일러스트레이터로서 조금씩 자리를 잡아가고 있는 중이었다. 그래서 어머니와 다시 도쿄에서 함께 살 결심을 한다. 그렇지만 엄마의 암이 재발하면서 그 동거가 오래가지 못할 것임을 직감하게 된다.

출처 스폰지, EBS 금요극장 '오디기리 죠의 도쿄타워'
출처 스폰지, EBS 금요극장 '오디기리 죠의 도쿄타워'

영화 '오다기리 죠의 도쿄 타워'는 바로 변하는 것과 변하지 않는 것의 차이를 통해 한 남자가 자신의 삶을 반성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더불어 영화는 현재 도쿄의 모습과 교차시키며 ‘도쿄 드림’의 허상도 이야기한다. 한때 많은 사람을 도쿄로 유혹했고 그 아래서 헤매게 했지만 여전히 우뚝 서 있는 도쿄 타워의 모습은 마사야의 눈물과 함께 겹쳐진다.

감독 마츠오카 조지는 고등학교 시절부터 8밀리 영화를 제작, 3번째 작품인 '3월'이 피아 필름페스티벌에 입선하며 본격적으로 영화계에 뛰어들었다. 1990년 만화 원작을 영화화한, 츠츠이 미치타카를 일약 청춘스타로 만든 '물장구치는 금붕어'로 장편 데뷔했다. 일본 영화계에 신선한 충격을 던진 이 작품은 호우치 영화상, 마이니치 영화콩쿨, 블루리본상 등 그 해의 영화상을 독점하다시피하며 그를 주목받는 감독으로 만들었다.

그의 작품들 속에는 한결같이 인간의 마음을 응시하는 깊이가 담겨있다. 도쿄 타워가 만들어진 70년대는 중국처럼 일본의 경제가 고속 성장하던 때다. 모두 열심히 일하고, 빨리 발전시켜야 한다는 마음으로 살았던 때다. 도쿄 타워는 그런 의미에서 중요한 상징이라 할 수 있다.

출처 스폰지, EBS 금요극장 '오디기리 죠의 도쿄타워'

아들 마사야 역을 맡은 오다기리 죠는 일본 최고의 아이돌 스타 중 하나다. 어머니의 투병 소식에 겨우 자신의 일을 찾아 자리를 잡지만 금세 어머니를 떠나보내야 하는 한심하지만 너무나도 평범한 주인공 마사야를 밉지 않게, 사랑스럽게 연기할 배우로 그는 적역이다. 또, 어머니 역을 맡은 키 키린은 일본에서 소설을 읽은 이라면 누구나 그녀를 떠올릴 정도로 실제 비슷한 인생을 살아온 여배우다. 현실성을 높이기 위해 젊은 시절의 엄마 역을 키키 키린의 진짜 딸인 우치다 야야코가 맡음으로써 모녀의 첫 공연으로도 큰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영화 '오다기리 죠의 도쿄 타워'는 초호화 캐스팅이라는 평을 받으며, 관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

오다기리 죠의 도쿄타워, 오다기리 죠, 키 키린 금요 극장에서 밤 12시 5분 방영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