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스트 "월드컵 때 한달 수입 3억 7000만원"
  • 김지현
  • 승인 2019.06.19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핵인싸동맹
사진-핵인싸동맹

 

[문화뉴스 MHN 김지현 기자]BJ 겸 유튜버 감스트(본명 김인직)가 한 달에 3억 7000만원을 번 적이 있다고 밝혔다. 

 

지난 4월 네이버 V LIVE를 통해 공개된 웹 예능 ‘핵인싸 동맹’에는 감스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유튜브 채널 구독자 130만 명 이상을 보유한 감스트는 이날 자신의 수입에 대해 입을 열었다. 

 

감스트는 “(지난해) 월드컵 때 잘 돼서 월드컵 한달 동안 3억7000만 원을 벌었다”고 말했다. 

 

이홍기와 딘딘은 감스트의 연봉을 듣고 놀라워했다. 시청자들에게는 정확하게 공개되진 않았지만 큰 액수라는 걸 짐작할 수 있었다. 

 

한편 감스트는 외질혜, 남순과 함께 19금 발언으로 논란이 됐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