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날 만나는 환상적 창작 발레극 ‘한여름 밤의 호두까기인형’
여름날 만나는 환상적 창작 발레극 ‘한여름 밤의 호두까기인형’
  • 최윤진 기자
  • 승인 2019.07.01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이콥스키 음악으로 만들어진 클래식 ‘호두까기 인형’ 각색
천상지희 출신 스테파니, 엠넷 ‘댄싱9’ 출연한 윤전일, 한선천 출연
출처: 댄스시어터샤하르 발레단
출처: 댄스시어터샤하르 발레단

[문화뉴스 MHN 최윤진 기자] 1일 댄스시어터샤하르 발레단은 내달 24일 ~ 25일 이틀 간 창작발레  ‘한여름 밤의 호두까기인형’을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공연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4년 초연되었던 이 작품은 차이콥스키 음악을 기반으로 한 클래식 발레 작품 ‘호두까기 인형’에 상상력을 더해 각색한 창작 발레극이다. 어른이 되어 가정을 꾸린 ‘클라라’가 돌연변이 쥐들에게 납치된 남편과 딸을 구한다는 내용이다. 

공연 출연진은 걸그룹 천상지희 출신 가수이자 무용수인 스테파니와 무용수 윤전일, 한선천, 그리고 성신여대 무용학과 김순정 교수 등이다.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과 출신 스테파니는 미국 로스엔젤레스 (LA) 발레단에서 활동했다. 

국립발레단 출신 윤전일은 루마니아국립오페라발레단 수석무용수로 활동했으며, 한선천과 함께 엠넷 ‘댄싱9’에 출연해 화제가 된 바 있다. 


한편 모든 공연 수익금은 청년 무용예술가와 경계선지능 청소년들에게 기부될 예정이다.

————————————-

여름날 만나는 환상적 창작 발레극 ‘한여름 밤의 호두까기인형’

차이콥스키 음악으로 만들어진 클래식 ‘호두까기 인형’ 각색
천상지희 출신 스테파니, 엠넷 ‘댄싱9’ 출연한 윤전일, 한선천 출연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