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방학, 박물관에서 즐기세요', 지정문화재 특별 공개부터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 운영
  • 이은비 기자
  • 승인 2019.07.01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전주박물관, 지정문화재 6건 특별공개
국립민속박물관, ‘나도 박물관 전시해설사’ 프로그램 운영
출처-국립전주박물관/설씨부인 권선문
출처-국립전주박물관/설씨부인 권선문

[문화뉴스 MHN 이은비 기자] 국립전주박물관이 상설전시관 역사실에서 기탁받은 지정문화재 6건을 오는 10월 20일까지 공개한다.

조선 전기 문신인 신말주 부인 설씨가 선(善)을 권장하며 쓴 설씨부인 권선문(보물 제728호)을 비롯해 이상길 초상(보물 제792호), 남원양씨 종중 문서 일괄(보물 제725호) 중 양수생이 1376년에 받은 문과 합격증, 신말주의 십로계첩(전북유형문화재 제142호)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기탁은 유물 소유권을 넘기는 기증과 달리 유물을 일정 기간 맡기는 것을 의미한다.
 
출처=국립민속박물관
출처=국립민속박물관

국립민속박물관은 여름방학을 맞아 오는 22일부터 내달 9일까지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청소년이 직접 해설사가 되는 '나도 박물관 전시해설사', 옛 그림을 감상하고 활동지를 작성하는 '그림으로 즐기는 박물관'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출처=국립무형유산원
출처=국립무형유산원

국립무형유산원은 여름방학에 맞춰 오는 24일부터 다음 달 28일까지 '무형유산 시민풍류방'을 진행한다.

가족반과 성인반으로 나눠 매주 수요일에 무형문화재 강연과 체험이 열린다.

--------------------------------------------

국립전주박물관, 지정문화재 6건 특별공개
국립민속박물관, ‘나도 박물관 전시해설사’ 프로그램 운영

 




 
MHN 포토
이은비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