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어린이작가발굴프로그램 '순수원해' 참가자 모집
  • 김민송 기자
  • 승인 2019.07.08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가와 함께 직접 작품을 만들고, 전시해 볼 수 있는 ‘어린이작가 발굴 프로그램’
13주 동안 예술 활동 진행 후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에서 결과물 전시
7월 5일부터 오는 7월 17일까지 초등학교 4학년~6학년을 대상으로 이메일 접수
출처: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어린이를 믿는다-순수원해' 포스터
출처: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어린이를 믿는다-순수원해' 포스터

[문화뉴스 MHN 김민송 기자] 경기도 수원시미술관사업소는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사업으로 진행되는 프로그램 '어린이를 믿는다-순수원해'에 참여할 어린이 작가 25명을 모집한다.

2019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어린이를 믿는다'는 문화예술기관 및 단체, 예술가와 함께하는 학교 밖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활성화하기 위한 지원 사업으로,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 주관한다. 지난 5월 수원시미술관사업소를 포함한 전국 3개 기관이 최종 사업 기관으로 선정됐다.

프로그램명인 '어린이를 믿는다-순수원해'는 순(順) = 순도100%, 수원(水原), 해(하다, Do It)의 합성어로 어린이 작가들의 순수함을 있는 그대로 인정하고 이해하면서 창작활동을 진행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어린이를 믿는다-순수원해'는 오는 7월 20일 참여자 오픈 클래스를 시작으로 오는 8월 3일부터 10월 26일까지 매주 진행하여 총 13회 추진한다. 이번 사업의 목표는 결과보다 과정을 중시하며 강사와의 교류, 이야기 및 탐색 과정에 충분한 시간을 들여 어린이가 스스로 다양한 매체와 방식으로 작품을 만드는 것이다.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3전시실에는 '순수원해' 프로그램에 참여한 어린이예술가들의 작품들이 오는 10월 19일부터 26일까지 전시된다.

이번 프로그램은 대중매체 속 영웅들과 풍경을 재해석해 회화로 표현하는 신창용 작가와 ‘샐리’ 캐릭터 및 벽화작업을 해온 황현호 작가를 주축으로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교육문화팀이 기획·운영하며, 수원여대 아동미술과 학생들이 자원봉사자로 참여한다. 어린이, 작가, 대학생 등 다양한 사람들이 함께하는 '순수원해'는 다채로운 체험과 교육, 소통의 장이 될 것으로 보인다.

김찬동 수원시미술관사업소장은 “'순수원해'는 어린이의 무한한 가능성을 인정하며, 창의성과 영재성을 실험해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무료로 참가할 수 있는 이번 프로그램은 초등학교 4학년부터 6학년을 대상으로 선착순 25명을 선발하며 한부모 가정, 다자녀 가정, 기초생활 수급자 등은 보상적 평등권 부여 조건에 의해 우선 선발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어린이작가발굴프로그램 '순수원해' 참가자 모집

작가와 함께 직접 작품을 만들고, 전시해 볼 수 있는 ‘어린이작가 발굴 프로그램’
13주 동안 예술 활동 진행 후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에서 결과물 전시  
7월 5일부터 오는 7월 17일까지 초등학교 4학년~6학년을 대상으로 이메일 접수







 
MHN 포토
김민송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