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많은 여성창업, 더 강한 여성기업을 위해 국가 지원 강화한다
더 많은 여성창업, 더 강한 여성기업을 위해 국가 지원 강화한다
  • 김승은 기자
  • 승인 2019.07.14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계별 여성전용 기술창업 프로그램 운영
벤처펀드 300억원 추가 조성
취약계층 여성 창업자금 50억원 확대 등
▲ 단계별 여성전용 창업지원 프로그램

[문화뉴스 MHN 김승은 기자] 국가에서 우수 여성인력들의 창업 촉진을 위한 프로그램과 성장기에 있는 여성기업들의 기술혁신·자금·판로를 위한 지원을 대폭 강화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균형성장촉진위원회 심의·의결과 중소기업정책심의회 보고를 거쳐 ‘2019년 여성기업 활동 촉진에 관한 기본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본계획의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
(1)창업·벤처 활성화를 위해 '예비', '초기', '도약기' 등 창업 단계별로 여성기업 전용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여성전용 벤처펀드 300억원을 추가로 조성한다. 아울러, 취약계층인 여성가장들의 창업 지원을 위한 자금 50억원을 별도로 편성한다.


(2)성장기에 있는 여성기업들의 도약 및 경영안정 지원을 위해 '여성전용 특별보증 프로그램'과, 'R&D 지원사업'을 시행하고, 특히 올해부터는 여성기업의 생산성 혁신 지원을 위해 여성기업이 스마트공장 구축사업에 지원하는 경우 가점을 부여한다.
(3)여성기업들의 판로 촉진을 위해 공공구매 목표를 지난해 8.5조원에서 9.2조원으로 확대하고, 공영홈쇼핑 등을 통한 여성기업제품 TV 홈쇼핑 지원도 늘린다.
(4)여성기업들의 불공정거래 피해 근절을 위해 여성경제인단체내에 '불공정거래 신고센터'를 새로 설치하고, 여성기업에 대한 차별관행근절을 위해 정부와 공공기관에서 중소기업 지원사업 수행 시 여성기업 차별금지를 의무화하는 등 법적·제도적 장치를 보완 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이들 계획은 여성기업인과의 간담회 등을 통해 제기된 기업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반영해 마련했다"고 밝혔다.
박영선 장관은 “여성기업은 우리나라 전체 기업의 39%를 차지하고, 일자리의 24%를 책임지는 등 비중과 기여도가 매우 높은 만큼, 우리경제의 활력 제고를 위해서는 여성들의 창업과 기업활동이 활발히 이루어져야 한다”면서, “앞으로도 여성기업이 일자리 창출과 혁신성장의 한 축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정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더 많은 여성창업, 더 강한 여성기업을 위해 국가 지원 강화한다

단계별 여성전용 기술창업 프로그램 운영
벤처펀드 300억원 추가 조성
취약계층 여성 창업자금 50억원 확대 등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