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송가인' 앞으로 무대 오를수 있나? 교통사고 후 '퇴행성 디스크' 판정, 현재 상태는?
미스트롯 '송가인' 앞으로 무대 오를수 있나? 교통사고 후 '퇴행성 디스크' 판정, 현재 상태는?
  • 한진리 기자
  • 승인 2019.07.10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사고 후에도 복대 차고 '미스트롯' 무대 올라
진단의 "송가인 현재 퇴행성 디스크"...추나 치료 실시

[문화뉴스 MHN 한진리 기자] 교통사고 후에도 연이어 무대를 소화하던 '미스트롯' 우승자 송가인이 결국 '퇴행성 디스크' 판정을 받았다.

출처: 송가인 인스타그램
출처: 송가인 인스타그램

지난 9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교통사고 후 퇴행성 디스크 판정을 받은 송가인의 모습이 방영됐다.

모두를 놀라게 했던 갑작스러운 교통사고 후, 휴식을 취하던 송가인은 예정에 없던 '미스트롯' 콘서트 현장을 방문해 무대 위에 올랐다.

복대를 차고 무대에 오른 송가인은 "나를 보려와주신 분들이 있으니 그냥 갈 수 없을 것 같다"며 "오늘은 한곡만 불러도 괜찮겠냐"며 투혼을 발휘, '단장의 미아리 고개'를 완창했다.

무대를 마무리 한 후, 허리에 문제가 있음을 느낀 송가인은 장영란의 남편이 운영하는 한방병원을 방문했다.

출처: TV조선 '아내의 맛' 캡처 / 병원 방문한 송가인
출처: TV조선 '아내의 맛' 캡처 / 병원 방문한 송가인

한방병원에 방문해 MRI 검사를 진행한 결과, 송가인은 퇴행성 디스크 판정을 받았다.

진단의는 "평소에는 버티다가 사고 충격으로 통증이 심해졌다"며 "사고 자체가 직접적인 원인을 준 건 아니지만 허리 통증 하나의 원인이긴 하다"라고 진단했다.



송가인은 이 때문에 골반 교정을 위해 추나 요법으로 치료를 받았고 약침 주사 치료도 함께 받았다.

교통사고 후에도 몸을 아끼지 않고 무대에 오르던 송가인이 결국 퇴행성 디스크 판정을 받으면서, 이를 지켜보던 팬들을 한층 안타깝게 만들었다.

한편, 송가인은 교통사고 후에도 예정된 스케쥴을 대부분 소화하며 "걱정하지 않아도 괜찮다. 심려끼쳐서 죄송하다" 고 입장을 밝히며 팬들을 안심시켰다.

---------------------

 '송가인', 앞으로 무대 오를수 있나...교통사고 후 '퇴행성 디스크' 판정, 현재 상태는?

교통사고 후에도 복대 차고 '미스트롯' 무대 올라
진단의 "송가인 현재 퇴행성 디스크"...추나 치료 실시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