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호영-김태우, 오는 8월 귀호강 콘서트 ‘호우주의보’로 컴백 예정
손호영-김태우, 오는 8월 귀호강 콘서트 ‘호우주의보’로 컴백 예정
  • 이은비 기자
  • 승인 2019.07.12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7일 티켓 오픈 ‘다시 한 번 호우주의보 발령’
‘귀호강 눈호강’ 콘서트로 특별한 여름 선물
출처=에스제이이엔티
출처=에스제이이엔티

[문화뉴스 MHN 이은비 기자] god 손호영과 김태우가 ‘호우주의보’로 돌아온다.

오는 8월 23일 오후 8시, 24일과 25일 오후 7시 올림픽공원 88호수 수변무대에서 ‘2019 손호영&김태우 호우주의보’(이하 ‘호우주의보’) 콘서트가 개최된다.
 
7월 11일 정오 인터파크를 통해 ‘호우주의보’ 티켓 공지가 되었으며, 예매는 오는 7월 17일 오후 7시부터 가능하다.
 
지난 2017년 연말 첫 공연을 선보인 ‘호우주의보’는 손호영과 김태우의 이름을 한 글자씩 조합하여 만들어진 콘서트 타이틀로, 손호영의 부드럽고 감미로운 보이스와 김태우의 파워풀한 가창력이 환상의 호흡을 자랑했다.
 
특히 이번 ‘호우주의보’가 올림픽공원 88호수 수변공원에서 개최되는 만큼 손호영과 김태우는 시원한 물줄기부터 신나는 음악, 두 사람의 신곡까지 선사하며 현장을 찾은 관객들에게 시언하고 특별한 여름을 선물할 예정이다.
 
한편, 손호영과 김태우는 god 데뷔 20주년 콘서트 ‘god 20th Anniversary Concert’(지오디 20주년 콘서트 그레이티스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
오는 17일 티켓 오픈 ‘다시 한 번 호우주의보 발령’
‘귀호강 눈호강’ 콘서트로 특별한 여름 선물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