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포토] 연극 '로베르토 쥬코' 백석광 "제가 생각하는 영웅은요"
  • 문화뉴스 양미르
  • 승인 2016.10.05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뉴스] 5일 오후 서울시 중구 명동에 있는 명동예술극장에서 연극 '로베르토 쥬코'의 '로베르토 쥬코'를 연기하는 백석광 배우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로베르토 쥬코'는 대표적 현대 프랑스 연극 레퍼토리 중 하나다. 세상의 모든 폭력이 스며들어 있는 작품이라 인정받으며, 현대사회의 타락, 모순, 자본주의에 토대한 난폭한 인간관계, 가족관계의 분열, 소통의 부재 등을 고발하고자 한다. 프랑스 극작가 베르나르-마리 콜테스의 대표작으로 16일까지 공연된다. 이번 공연은 프랑스 연출가 장 랑베르-빌드와 스위스 연출가 로랑조 말라게라가 공동 연출을 맡았다. 
 
극 중 연쇄살인마인 '로베르토 쥬코'를 연기한 백석광은 "내가 생각하는 영웅은 계속 자기 자신을 들여다보고, 주위를 바라보고, 교류를 멈추지 않는 존재인 것 같다. 그런 사람을 만날 때마다 대단한 것이 느껴진다. 자기자신과 함께 타인의 관계를 깊게 유지할수록 좋다고 본다. 사회적 지위 어디에서나 발견할 수 있는 인간형이고, 그런 인간형이 영웅일 것 같다"고 밝혔다.
 
문화뉴스 양미르 기자 mir@mhns.co.kr




관련기사


 
MHN 포토
문화뉴스 양미르 | mir@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