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HBO 화제작 '체르노빌' 국내 상륙... 다음달 왓챠서 단독공개 예정
  • 최윤진 기자
  • 승인 2019.07.19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86년 체르노빌 참사 다룬 5부작 드라마
HBO 온라인 시청률 52%로 왕좌의 게임 넘어
출처: HBO
출처: HBO

[문화뉴스 MHN 최윤진 기자] 올해 상반기 최고의 명작으로 꼽힌 미국 HBO 드라마 '체르노빌'이 국내에 상륙한다. 

19일 방송가 소식에 따르면 국내 스트리밍 서비스 왓챠플레이와 HBO가 '체르노빌'의 국내 서비스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체르노빌'은 다음달 중 단독 공개될 예정이다. 

'체르노빌'은 지난 1986년 4월 발생한 원자력발전소 폭발 사고로 인해 폐허가 된 도시 우크라이나 체르노빌의 이야기를 다룬 5부작 드라마다. 올해 5월 6일부터 지난달 3일까지 방영됐으며 미국 현지뿐만 아니라 한국 내 팬들에게도 큰 호응을 받았다. 

체르노빌 원전 폭발 사고와 그 이후의 대처 등 당시 현장 상황에 대한 철저한 고증과 어디서도 보지 못했던 스토리, 박진감 넘치는 전개와 연출로 큰 호평을 받기도 했다. 특히 현장 고증의 경우 앰뷸런스나 군용차량의 당시 번호판까지 일치시킬 정도로 섬세한 고증이 이루어졌다.  

'체르노빌'의 인기는 시청률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체르노빌은 HBO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인 'HBO고'와 'HBO나우' 시청률에서 유일하게 '왕좌의 게임'(46%)을 제친 드라마다. HBO 드라마 사상 최초로 디지털 플랫폼 시청률 52%를 기록하며 왕좌의 게임도 깨지 못했던 마의 50% 시청률을 가뿐히 넘겼다. 

전 세계 가장 많은 이용자를 보유한 영화·드라마 사이트 IMDb(인터넷 무비 데이터베이스)의 역대 TV쇼 평점 랭킹에서도 역대 최고 평점(9.7)을 받은 드라마가 됐다. '행성 지구', '밴드 오브 브라더스', '왕좌의 게임', '브레이킹 베드' 등 수많은 명작들을 제쳤다. 

이 외에도 로튼토마토 관객 평점 99%, 메타크리틱 유저 평점 9.4점으로 여러 정보 사이트에서 호평 일색이다. 

또한 올해 열리는 에미상 시상식에 최우수 미니시리즈상 등 19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되는 등 작품성도 인정받았다. 

한편 드라마의 뜨거운 인기에 33년간 조용했던 체르노빌 현지에는 참사 현장을 찾는 '다크투어리즘' 관광객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

상반기 HBO 화제작 '체르노빌' 국내 상륙... 다음달 왓챠서 단독공개 예정

1986년 체르노빌 참사 다룬 5부작 드라마
HBO 온라인 시청률 52%로 왕좌의 게임 넘어

주요기사



 
MHN 포토
최윤진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