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우림'부터 '자이언티', 바이올리니스트 '이경선'까지... '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 개최
'자우림'부터 '자이언티', 바이올리니스트 '이경선'까지... '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 개최
  • 김민송 기자
  • 승인 2019.07.22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푸른 숲에서 펼쳐지는 즐길 거리 가득한 음악 페스티벌
클래식, 라이브 밴드 연주 음악, 다양한 체험 등 선보여
출처: 용인문화재단, '그린콤마 페스티벌' 포스터
출처: 용인문화재단, '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 포스터

[문화뉴스 MHN 김민송 기자] 오는 8월 30일부터 31일 용인자연휴양림에서 용인문화재단이 클래식, 라이브 밴드 등 다양한 음악을 선보이는 '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오는 8월 30일에는 바이올리니스트 이경선, 바리톤 김동규의 무대뿐 아니라 TV프로그램 '불후의명곡'에 출연하며 화제를 모은 듀에토의 음악을 지휘자 방성호의 지휘 아래 웨스턴심포니오케스트라 협연으로 감상할 수 있다. 용인자연휴양림에 설치된 야외무대에서 펼쳐진 50인조 오케스트라의 무대가 장관을 연출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자우림, 자이언티, EZEN 등 실력파 가수들의 라이브 무대는 오는 8월 31일에 만날 수 있다. 이 역시 용인자연휴양림의 야외무대에서 펼쳐져 자연 속에서 열정적인 공연을 관람 가능하다.

따로 마련된 숲속 무대에서는 인디밴드 빌리어코스티, 위수, 다린의 어쿠스틱 음악을 감상할 수 있으며, 이 밖에도 풍선 퍼포먼스, 마술쇼, 천연비누 만들기, 천연 페이스페인팅, 목걸이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음악과 체험 외에도 온 가족이 함께 먹거리를 즐길 수 있는 푸드 트럭이 자리할 예정으로, 다채로운 즐길 거리가 곳곳에서 마련된다.

한편 페스티벌 기간 오전 10시부터 용인자연휴양림에 입장할 수 있으며 체험부스 및 공연 관람은 오후 2시부터 진행된다.

주요기사

관련기사

자연 속에서 온 가족이 힐링하는 음악 축제 '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에 관한 더 자세한 내용은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자우림'부터 '자이언티', 바이올리니스트 '이경선'까지... '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 개최

푸른 숲에서 펼쳐지는 즐길 거리 가득한 음악 페스티벌
클래식, 라이브 밴드 연주 음악, 다양한 체험 등 선보여


 
MHN 포토
김민송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