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콘서트홀x부산시립교향악단, 러시아 지방색 가미된 '최수열과 조진주의 러시안 나잇' 개최
롯데콘서트홀x부산시립교향악단, 러시아 지방색 가미된 '최수열과 조진주의 러시안 나잇' 개최
  • 이은비 기자
  • 승인 2019.07.24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방의 서늘함 전해줄 클래식 '최수열·조진주의 러시안 나잇'
출처=롯데문화재단
출처=롯데문화재단
[문화뉴스 MHN 이은비 기자] 러시아의 서늘함을 담은 클래식 공연이 무더위에 지친 관객을 맞이한다.
 
롯데콘서트홀과 부산시립교향악단은 오는 8월 13일 오후 8시 롯데콘서트홀에서 '최수열과 조진주의 러시안 나잇'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울시향 부지휘자를 거쳐 현재 부산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으로 활동 중인 지휘자 최수열, 2014년 인디애나폴리스 국제 콩쿠르에서 우승한 바이올리니스트 조진주가 협연을 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 레퍼토리는 차이콥스키 바이올린 협주곡과 림스키코르사코프의 '셰에라자드'다.
 
차이콥스키 바이올린 협주곡은 바이올린 독주의 눈부신 기교가 발휘돼 연주자와 객석 모두의 사랑을 받는 곡이다. 러시아 지방색이 가미된 오케스트라의 풍부함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셰에라자드'는 지난 2009년 김연아 선수가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할 때 프리스케이팅 프로그램 곡으로 선택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아라비안나이트를 소재로 화려한 음색과 이국적인 분위기가 특징이다.

-----------------------------------------------------------------
북방의 서늘함 전해줄 클래식 '최수열·조진주의 러시안 나잇'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