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포토] 정경호-박성웅 '라온마 콤비, 악마가에서 재회'
[MHN포토] 정경호-박성웅 '라온마 콤비, 악마가에서 재회'
  • 이지숙
  • 승인 2019.07.25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경호-박성웅
정경호-박성웅

 

[문화뉴스 MHN 이지숙 기자] 배우 정경호, 박성웅이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서울 호텔에서 진행된 tvN 새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연출 민진기/극본 노혜영 고내리)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악마(박성웅 분)에게 영혼을 판 스타 작곡가 하립(정경호 분)이 계약 만료를 앞두고 인생을 건 일생일대 게임을 펼치는 영혼 담보 코믹 판타지다. 

주요기사

자신이 누렸던 성공이 한 소녀의 재능과 인생을 빼앗아 얻은 것임을 알게 된 하립이 소녀와 자신, 그리고 주변의 삶을 회복시키며 삶의 정수를 깨닫는 이야기를 그린다. 괴테의 고전 명작 ‘파우스트’를 모티브로 한 판타지적 설정 위에 현실적이고 풍자적인 요소를 가미했다.

한편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후속으로 오는 31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