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도연, 패션 매거진 커버 장식... '숨길 수 없는 존재감'
전도연, 패션 매거진 커버 장식... '숨길 수 없는 존재감'
  • 김민송 기자
  • 승인 2019.07.29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도연, 독특하고 강렬한 콘셉트 화보 완벽 소화
"쉼 없이 일했지만 열정이나 열망에 비해서는 턱없이 부족" 인터뷰
출처: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 전도연
출처: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 8월 호 커버 전도연

[문화뉴스 MHN 김민송 기자] 배우 전도연의 독보적인 존재감을 확인할 수 있는 화보가 공개됐다.

패션 & 컬처 라이선스 매거진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 8월 호 커버의 주인공은 전도연이다. 전도연은 두 가지 버전으로 공개된 커버 속에서 차가운 카리스마, 무표정의 시크함을 보여주며 각기 다른 매력을 보여줬다. 퍼 코트, 패턴 블라우스, 드레스까지 실험적인 실루엣의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감정을 배제한 표정과 눈빛으로 독자와 아이콘택트하는 전도연의 모습에는 그 특유의 존재감이 고스란히 드러난다.

출처: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 전도연 화보
출처: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 전도연 화보

전도연은 함께 공개된 인터뷰에서 배우 전도연, 인간 전도연에 관한 솔직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일하는 게 제일 즐겁다. 일을 쉼 없이 했다고 하지만 사실 무언가를 하고 싶은 제 열정이나 열망에 비해서는 턱없이 부족하다는 생각이 든다"라며 배우로서의 열정을 드러냈다.

본인에 대한 철학과 미래를 묻는 질문에는 "배우가 아닌 뭘 해도 잘 했을 것 같다. 재주가 많아서가 아니라 그냥 자신의 성실함에 대한 믿음과 타협하지 못하는 것이 지금의 전도연이 돼 있는 것 같다. 남들보다 앞서가지 않아도 그냥 나를 벗어나지 않고, 끊임없이 저를 놓지 않고 계속 올 수 있었던 것은 용기였던 것 같다"라면서 “죽을 때까지 저를 다 알 수 있을까 싶다. 인간 전도연에 대해 그리고 배우 전도연이 어떤 모습으로 살아갈 수 있을지에 대해서 저도 알아가는 단계인 것 같다. 그건 경험하지 않고는 알 수 없는 것이니까”라고 솔직하게 대답했다.

출처: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 8월 호 커버 전도연
출처: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 8월 호 커버 전도연

특히 차기작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에 대해 묻자 “인물마다 옴니버스처럼 나와서 현장에 좀 적응할 만하니까 끝나버려 아쉬움이 남는다.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한 밑바닥 인생들의 본능적인 모습이라 궁금증을 유발하면서 이어지는, 블랙코미디 같은데 스릴러 느낌도 나는 영화이다. 좋은 배우가 많이 참여했기에 좋은 작품이 나왔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전해 전도연의 차기작을 기다리는 많은 이들의 기대를 더욱 높였다.



 

-----

전도연, 패션 매거진 커버 장식... '숨길 수 없는 존재감'

전도연, 독특하고 강렬한 콘셉트 화보 완벽 소화
"쉼 없이 일했지만 열정이나 열망에 비해서는 턱없이 부족" 인터뷰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