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왕 '이현' 누구? 여진구 아닌 '이이경'으로 눈길
  • 김예진 기자
  • 승인 2019.07.30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텔 델루나'에서 '왕이 된 남자' 차용해 시청자 웃음 자아내
출처: 이이경 인스타그램/ '호텔 델루나' 아이유와 이이경

[문화뉴스 MHN 김예진 기자] 조선왕 '이현'은 누구일까.

지난 29일 방송된 tvN '호텔 델루나'에서는 사극 촬영 현장이 펼쳐졌다. '중전이 된 여자'라는 극에서 조선왕 '이현' 역을 맡은 '유오(이이경 분)'는 연기를 못해 현장에서 무시당하는 배우였다. 그러던 중 '만월(아이유 분)'의 도움으로 왕 연기를 못해 한이 맺힌 무명배우 '방태우'의 영혼에 빙의됐고, 이전과는 다른 연기 실력으로 극찬을 받게 된다.

이번 화에서 '유오'역에 배우 이이경이 특별출연해 반가운 얼굴을 보였다. 이이경의 출연은 오충환 감독과의 인연으로 성사된 것이라고 전해졌다.

이이경은 이번 화에서 '연기 쑥맥'과 '연기 천재' 사이의 차이를 여실히 드러내며 열연을 펼쳤다.

출처: tvN/ '호텔 델루나' 특별출연한 배우 이이경

한편, 극에 등장한 또 다른 사극 '중전이 된 여자'에 대한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극의 이름 '중전이 된 여자'와 왕 이름으로 '이현'이 쓰인 것에 대해 '왕이 된 남자'를 패러디한 것이 아니냐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특히 '왕이 된 남자'에 '이헌' 역으로 실제 출연했던 배우 여진구가 '호텔 델루나'에 등장하고 있어 극의 재미를 더한 회였다는 평이 주를 이룬다.

한편, '호텔 델루나'는 3주 연속 드라마 부문 화제성 1위를 차지하는 등 온·오프라인 상으로 큰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아이유와 여진구의 로맨스가 점점 깊어져 가는 가운데, 향후 '장만월'의 감춰진 비밀이 어떤 것인지 많은 팬들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

조선왕 '이현' 누구? 여진구 아닌 '이이경'으로 눈길

'호텔 델루나'에서 '왕이 된 남자' 차용해 시청자 웃음 자아내

 




 
MHN 포토
김예진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