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논산] 내달 5일부터 택시기본요금 인상
  • 김다슬 기자
  • 승인 2019.08.04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택시업계의 경영 안정 도모를 통한 양질의 운송서비스 제공 기대
▲ 논산시

[문화뉴스 MHN 김다슬 기자] 논산시는 오는 8월 5일부터 택시 기본요금을 3,300원으로 인상한다고 밝혔다.

2013년 택시요금 인상 이후 6년여 만에 최저임금 및 물가인상, 운송원가 상승 등에 따른 택시업계 경영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적정 운송원가와 이윤보전 및 택시이용객의 부담을 최소화하는 차원에서 인상을 결정했다.

충청남도 택시 운임기준 조정 시행계획을 바탕으로 지난 23일 논산시 소비자정책심의회를 거쳤으며, 24일에 복합인상률 20.68%의 택시요금 인상안을 확정·고시 했다.

인상내용을 보면 기본요금이 종전 1.8㎞ 2,800원에서 1.6㎞ 3,300원으로 500원 인상되며, 기본요금 이후 거리요금은 현행 105m당 100원씩 가산되던 요금체계가 95m 마다 100원씩으로 조정된다.

반면 시간요금 37초당 100원, 심야·사업구역 외 20% 할증,호출요금 1,000원은 변동없이 적용된다.

시 관계자는 “이용자의 불편함을 줄이기 위해 변경된 택시요금이 조기에 정착될 수 있도록 홍보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인상된 택시요금만큼 친절교육과 지도 단속을 강화해 이용자들의 서비스 만족도도 함께 향상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MHN논산] 논산시, 내달부터 택시기본요금 인상

택시업계의 경영 안정 도모를 통한 양질의 운송서비스 제공 기대






 
MHN 포토
김다슬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