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효민 출연, 루머 해명... 눈물의 심경 고백 밝혀
'라스' 효민 출연, 루머 해명... 눈물의 심경 고백 밝혀
  • 김예진 기자
  • 승인 2019.08.07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민, 티아라 데뷔를 '라스'에서 했다며 "친정집 온 기분"이라고 전해
출처: MBC
출처: MBC

[문화뉴스 MHN 김예진 기자] 가수 효민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각종 루머들에 대해 직접 해명한다.

7일 방송 예정인 MBC 예능 고품격 토크쇼 '라디오스타'가 '포기하_지마' 특집으로 꾸며져 김장훈, 돈스파이크, 효민, 이진혁이 출연한다.

효민은 이날 방송에서 최근 티아라가 중국 재벌 '왕쓰총'에게 90억 계약금을 받았다는 등의 루머에 대해 이와 관련한 정확한 사실을 밝힌다.

또한 티아라 멤버들의 근황을 전하다 논란 이후 무대에서의 에피소드를 털어놓는다. 효민은 이야기를 풀어놓으며 눈물까지 보였다고 전해진다. 그는 "너무 슬펐는데... 더 열심히 했어요"라고 말해 더욱 짠함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효민은 라스와 관련된 특별한 인연을 말하기도 했다. 지난 2009년 티아라가 '라디오스타'를 통해 데뷔했던 것. 이 때문에 효민은 "친정집 온 기분"이라며 반가움을 표했다.

화려한 컨셉 대서사도 공개한다. 티아라의 중독성 강한 노래뿐만 아니라 큰 이목을 끌었던 강렬한 컨셉에 대해 말하고 일본에서의 '끝판왕 컨셉'을 공개, 재미를 더한다.

주요기사


효민은 각별한 팬 사랑 또한 잊지 않았다. 활동 시작전 팬들을 위해 특별히 '이것'을 벼락치기 한다고 말했는데 이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효민의 심경 고백은 7일 밤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라스' 효민 출연, 루머 해명... 눈물의 심경 고백 밝혀

효민, 티아라 데뷔를 '라스'에서 했다며 "친정집 온 기분"이라고 전해

 


 
MHN 포토
김예진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