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 태풍 '크로사' 일본 상륙 임박... 피난 권고 내려져
대형 태풍 '크로사' 일본 상륙 임박... 피난 권고 내려져
  • 김예진 기자
  • 승인 2019.08.15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코쿠, 규슈 등 1000mm 이상의 물폭탄 예상
출처: 네이버 날씨
출처: WEATHERi

[문화뉴스 MHN 김예진 기자] 대형 태풍 '크로사'의 일본 상륙이 임박해 일본 열도가 긴장하고 있다.

15일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45분 10호 태풍 크로사는 시코쿠 지방 고치현 아시즈리미사키 남서쪽 60km 해상에서 북쪽으로 시속 20km 속도로 이동하고 있다.

중심기압 975hPa, 최대 순간풍속 초속 45m의 세력을 갖췄다.

크로사는 이날 중 일본 열도에 상륙한 뒤 서일본 지역을 종단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태풍은 강한 비를 동반한 것이 특징으로, 시코쿠에서는 최대 강수량 1200mm의 '물폭탄'이 쏟아질 전망이라고 NHK는 전했다. 또 간사이 지방 나라현과 와카야마 현에서도 1000mm 이상의 강수량이 예상된다. 



이미 태풍의 접근으로 강풍과 폭우가 쏟아지는 지역이 많아 NHK의 집계에 따르면 이날 오전 현재 4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고 전해진다.

이날 오전 6시 시코쿠와 규슈 지방에서 22만 세대 46만 명에 대해 피난 권고 지시가 내려졌다.

-----------------------------------------------------------

대형 태풍 '크로사' 일본 상륙 임박... 피난 권고 내려져

시코쿠, 규슈 등 1000mm 이상의 물폭탄 예상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