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혜경, 리즈 시절 몸매 재조명 '예전과 살짝 다른 지금의 모습'
안혜경, 리즈 시절 몸매 재조명 '예전과 살짝 다른 지금의 모습'
  • 김민정
  • 승인 2019.08.15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혜경, 리즈 시절 몸매 재조명 '예전과 살짝 다른 지금의 모습'

안혜경이 15일 오후 포털 사이트 실시간 순위에 올랐다.

안혜경은 지난 2001년 MBC 공채 기상캐스터로 데뷔해 인지도를 높였으며, 2006년 프리랜서로 선언했다. 안혜경의 올해 나이는 41세이다. 

'이효리 친구' '성형 논란' 등 수많은 꼬리표에 대해 부담감을 토로한 안혜경은 한 방송을 통해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안혜경은 성형설에 대해 "안 했다"며 "그냥 그 어떤 말도 안 하는 게 정답인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안혜경의 리즈 시절이 눈길을 끈다.

과거 공개된 비키니 화보에서는 안혜경의 군살 없는 몸매와 청순하면서도 매력적인 미모로 주목받았었다.

특히 안혜경은 포토샵을 전혀 하지 않은 100% 무보정 사진임에도 불구하고 탄탄한 11자 복근과 S라인 몸매를 과시해 많은 여성들의 부러움을 샀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