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순위] '분노의 질주: 홉스&쇼', '봉오동 전투', '엑시트' 1위 삼파전... 휴일맞아 애니메이션도 인기
  • 최윤진 기자
  • 승인 2019.08.16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노의 질주: 홉스&쇼' 이틀 연속 1위.... '봉오동 전투' 2위, '엑시트' 3위 기록
광복절 휴일 맞아 애니메이션도 인기... 10위 안에 5개 작품 랭크
출처: 유니버설픽처스
출처: 유니버설픽처스

[문화뉴스 MHN 최윤진 기자] '봉오동 전투'와 '엑시트'의 치열한 경쟁에 '분노의 질주: 홉스&쇼'가 뛰어들면서 박스오피스 1위를 향한 삼파전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지난 14일 개봉한 '분노의 질주: 홉스& 쇼'가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선두를 달리고 있다. '분노의 질주: 홉스&쇼'는 '분노의 질주' 시리즈 스핀오프로, 과거 라이벌이었던 홉스와 쇼가 미션 해결을 위해 함께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았다. 화려한 액션과 두 배우의 찰진 입담으로 광복절 휴일에 55만1천957명을 불러모았다. 

그 뒤를 2위 '봉오동 전투', 3위 '엑시트'가 바짝 뒤쫓고 있다. '봉오동 전투'는 개봉 9일만에 누적관객 300만명을 넘으면서 손익분기점(450만명) 돌파에 점점 가까워지고 있고, '엑시트'는 39만3천397명을 불러모으며 꾸준한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출처: 미디어캐슬
출처: 미디어캐슬

한편, 휴일을 맞아 애니메이션 영화도 인기를 얻었다. '안녕, 티라노: 영원히, 함께'(4위)가 관람객 5만6천604명으로 4위를, 이어 '마이펫의 이중생활2'(6위), '원더랜드'(7위), '레드슈즈'(8위), '앵그리버드2: 독수리 왕국의 침공'(10위) 등 5편의 영화가 1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국산 애니메이션으로 화제를 모았던 '레드슈즈'는 총 관객 70만명을 넘어섰다.

서예지 주연의 공포 영화 '암전'은 개봉 당일(15일) 3만633명을 동원하며 5위로 출발했다.

----------------------------------------------

[영화 순위] '분노의 질주: 홉스&쇼', '봉오동 전투', '엑시트' 1위 삼파전... 휴일맞아 애니메이션도 인기

'분노의 질주: 홉스&쇼' 이틀 연속 1위.... '봉오동 전투' 2위, '엑시트' 3위 기록
광복절 휴일 맞아 애니메이션도 인기... 10위 안에 5개 작품 랭크




 
MHN 포토
최윤진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