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좋아하면 울리는' 제작발표회서 원작과 싱크로율 화제
  • 김민송 기자
  • 승인 2019.08.20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 제작발표회
김소현, 원작 웹툰 '김조조'와 싱크로율로 화제
천계영 작가 웹툰 '좋아하면 울리는' 원작
오는 22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
출처: MHN,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 제작발표회 배우 김소현
출처: MHN,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 제작발표회 배우 김소현

[문화뉴스 MHN 김민송 기자] 20일 오전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스퀘어서울에서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주인공 '김조조'역을 맡은 김소현이 화제의 대상이다.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 캐스팅 당시 김소현과 원작 '김조조'의 싱크로율로 많은 관심을 받은 바 있다. 20일 열린 제작발표회 현장에서 '김조조'와 닮은 모습을 보여주면서도 배우 김소현의 이미지도 드러내 더욱 화제가 되고 있다.

김소현과 함께 송강, 정가람이 출연하는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은 천계영 작가가 지난 2015년 9월부터 연재하고 있는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하여, 좋아하는 사람이 반경 10m 안에 들어오면 알람이 울리는 '좋알람' 어플이 개발되고 알람을 통해서만 마음을 표현할 수 있다고 여겨지는 세상에서 펼쳐지는 세 사람의 투명도 100% 로맨스를 그린 이야기다. 원작 완결이 나지 않은 상태에서 8부작으로 구성된 드라마는 어떤 결말을 맞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드라마는 오는 22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다.

 

-----

김소현, '좋아하면 울리는' 제작발표회서 원작과 싱크로율 화제

20일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 제작발표회
김소현, 원작 웹툰 '김조조'와 싱크로율로 화제
천계영 작가 웹툰 '좋아하면 울리는' 원작
오는 22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


관련기사


 
MHN 포토
김민송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